최신 커뮤니티

추천 커뮤니티

인기 커뮤니티

핫뉴스 취재기사 기대작 인기신작 업계소식 집중분석 커뮤니티
VR게임 | 웹게임 | 인디게임 | 포켓몬 | 탑10기사 | 시장분석
로그인 | 회원가입

홈 > 뉴스센터 > 취재기사

[인터뷰] 단 1%의 블루오션 '힙합게임' 개발하는 빅레이더 장현석 대표

[ 등록일시 : 2020-10-19 11:55:07 ]

모바일게임 세상은 캐주얼 게임이 주도하는 단계를 거쳐 MMO가 시장을 주도하는 하드코어한 시장으로 발전됐다. 그렇다고 해서 캐주얼한 시장이 없어질 리 없다. 하이퍼 캐주얼 게임 시장이 빠르게 니치 마켓을 형성, 발전 중이다. 그런데 한때 맹위를 떨치던 캐주얼게임 장르인 리듬액션 게임은 찾아보기 힘들다. 최근 오디션 최신작이 출시됐지만 리듬액션이 아닌 퍼즐이다.

 

빅레이더 장현석 대표는 이 리듬액션 게임의 가능성을 믿는 사람이다. 리듬액션 중에서도 K-POP이 아닌 K힙합에 주목했다. 힙합게임을 만들어 세계를 평정하겠다는 야심을 지닌 장 대표를 서울 시청 옆 한국콘텐츠진흥원 지원센터 건물에서 만났다.

 

"재작년까지 데이터마이닝 관련 일을 했죠. 노래 가사와 관련된 데이터 작업을 하다가 힙합의 매력에 푹 빠졌습니다. 사랑 타령만 하는 가요에 비해 나, , ...  힙합의 직설적인 화법이 마음에 들었죠"라며 자리에 앉자마자 힙합게임을 개발하게 된 사연을 털어놓는다.

 

▲ 사전등록 중인 힙합 리듬액션 '배틀플렉스'

 

그가 현재 개발중인 힙합 게임은 '배틀플렉스(Battel Flex)'라는 1:1 힙합 대결 리듬액션 게임이다. , , 스와이프, 롱스와이프 등 4개의 노트만으로 심플한 플레이를 펼칠 수 있고, 스프레이나 풍선 날리기 등으로 상대의 플레이를 방해하는 재미가 있다. 좋은 곡들을 많이 해제하려면 실력이나 노력, 그것도 아니면 과금이 필요한 구조다. 과금이 아니더라도 플레이를 같이 한 친구들에게 플렉스칩이라는 게임 머니를 요청할 수 있다고 하니 게임 내 친화력도 필요해 보인다.

 

힙합 배틀이 메인이지만, 게임에 성장 요소도 있다. 스킬 발동 조건과 지속시간, 스킬 강도 등 3 항목에 대해 강화가 가능한데, 스킬 레벨업을 하면 발동조건이 낮아지는 등 랭크를 할때 비슷한 MMR 유저끼리 매칭시키는 시스템을 통해 공정한 경쟁이 되도록 했다.

 

'배틀플렉스' 전작' '슈퍼힙합대전'도 힙합게임이었다. '힙합'이라는 레어한 장르로 인해 인디게임 치고는 성적이 꽤 좋았는데, 4만 다운로드에 평점 4.2점이라는 나름대로 만족할만한 성과를 거뒀다. 그런데 이 게임 11월이면 서비스를 종료한다. 멀티 버전이 나와도 싱글 버전을 남겨둬도 되지 않나 하는 생각이 든다. , 인기가 없어서 서비스를 종료하느냐에 질문에 장 대표는 "두 가지 게임을 같이할 필요가 없다. 음원도 겹치고 글로벌 출시를 하면 인원이 한정돼서, 싱글이라도 방치하기보다는 통합해서 같이 서비스하는 것이 낫다고 판단했다"고 했다.

 


▲ 빅레이더 장현석 대표

 

왜 힙합게임을 고집하는지 물었다. 장 대표는 "변성기를 잘못 보내 목소리가 좋지 않은 콤플렉스가 있어서 자신있게 말을 내뱉는 힙합을 동경하는 개인적인 이유도 있다. 하지만, 힙합 문화가 콘텐츠 생산자이자 소비자인 Z세대의 디지털 네이티브 특징과 잘 맞아 계속해서 발전하고 있고, 특히 코로나 팬데믹 이후에 공연 시장이 침체되면서 오히려 힙합 음원의 생산은 활성화되고 있는 기회가 있어 계속해서 힙합을 위주로 게임을 개발하고 있다"며 힙합 게임을 고집하는 이유를 말했다. 승산이 있으니 한 우물만 파겠다는 의도다.

 

그렇다면 얼마나 경쟁력이 있을까. 리듬액션 게임의 핵심은 '음원'이다. 빅레이더는 외부 아티스트들과 콜라보를 통해 주로 음원을 제작하고 있는데, 메인 아티스트 중의 한 명인 염따는 유튜브 구독자가 39만 명이다. 장 대표는 "유튜브에서돈 콜 미가 대박이 나기 전에 계약을 해서 다행"이라며 "힙합 뮤지션 중에서는 탑10 안에 들 정도의 유명인"이라고 말했다. 아티스트 13명 모두 캐릭터 커스터 마이징이 가능하고, 음성 멘트 작업을 거쳤기 때문에 게임 내에서 리얼한 보이스를 들을 수 있다. 이외에도 음원 유통사와의 라이선스 계약을 통해 K-힙합 음원을 공급받고 있고, 비트 음원의 경우, 비트스타즈와 같은 중계 플랫폼이나 로열티 프리한 곡들을 사용하고 있다. 현재 108곡의 계약을 완료했다.
 

▲ 게임에도 등장하는 힙합 유튜버 '염따', 사진=JW Music


장 대표가 이 게임으로 노리는 시장은 국내보다는 글로벌이다. 언어와 문화적으로 장벽이 낮은 글로벌 시장을 타깃으로 하기 때문에 가사보다는 비트와 유저 대결에 초점을 맞췄다. 장 대표가 제시한 센서타워 자료에 따르면 글로벌 모바일 음악 게임 장르 점유율은 단 1%. 여기에 캐주얼 10%인데, 이 시장도 함께 노리는 중이다.

 

빅레이더가 경쟁게임으로 설정한 'AU2 모바일'의 경우 센서타워 자료에 따르면 누적 약 500만 다운로드에 약 40억 정도의 매출을 기록했다. 국가별 매출을 보면 재미있는 지표가 있다. 베트남은 다운로드가 가장 많았지만 매출이 적었고, 태국은 다운로드에서 3위를 차지했지만 매출이 가장 높았다. 어디를 신경을 더 써야 할지 명확해 진다.

 

또 하나의 경쟁력이 현지화인데, 빅레이더는 정부기관의 개발사 지원 정책 덕을 톡톡히 보고 있다. 특히 태국 같은 나라는 태국어로 번역이 필수인 나라다. 작은 게임 개발사는 만만치 않은 번역 비용이 들 일이지만 한국데이터산업진흥원입​의 데이터바우처 서비스(9개 언어 번역 중)와 한국콘텐츠진흥원의 게임 더하기 글로벌 마케팅 지원 사업을 잘 활용해서 K-팝이 인기를 모으고 있는 인도네시아, 태국, 베트남 등 동남아 시장 진입 준비를 마쳤다. 해외 진출에 번역이 필요한 이유는 또 하나 있다. 바로 마케팅이다. 유튜브 영상에 기본적인 자막 번역 기능이 있지만 제대로 된 번역을 통해 깔끔한 번역이 나가는 것과는 큰 차이가 있을 수 있다. 빅레이더로서는 천군만마를 얻은 셈이다.


 


▲ 빅레이더 장현석 대표

 

장 대표는 회사 비전도 빠짐없이 챙기고 있다. 회사가 목표하는 것은 장 대표가 자신 있어하는 데이터마이닝을 통한 게임 AI 솔루션의 개발이다. 현재 진행중인 프로젝트에 내년 스토리형 퍼즐게임 신작 출시를 앞두고 있고, 최종적으로 게임 AI 솔루션을 완성시키겠다는 목표를 세우고 투자를 유치중이다.

 

 

[장현석 대표 약력]

2020 ()빅레이더 대표

2013 ()위메이드 마켓정보 팀장

2010 ()조이맥스 전략분석 팀장

2010 ()빅스푼 사업팀장

2008년 누리엔() 서비스전략 팀장

2004 ()예당온라인 국내마케팅 팀장

2004 ()온게이트 취재기자 

   이재덕 기자 | game@gamey.kr
0

   31  
  이재덕 기자
  50387P
총 덧글수 ( 0개 )

PC로 즐기는 '그랑사가'...PC/모바일 동시에 즐기는 국산게임 탑5

취재기사 | 6시간 전 | 이준혁 기자 | 29

사전 등록만으로 500만명을 돌파한 기대작 ‘그랑사가’가 드디어 출시됐다. ‘그랑사가’는 신생 개발사인 엔픽셀에서 개발한 MMORPG로 신생 개발사라고는 하지만 이미 글로벌 히트를 기록..

‘쿠키런: 킹덤’ 24시간 넘는 장시간 점검 악재…그래서 언제 되는데?

취재기사 | 7시간 전 | 이준혁 기자 | 24

서비스 시작 이후 좋은 평가를 받으며 인기가 급상승했던 데브시스터즈의 ‘쿠키런: 킹덤’이 지난 25일 오후 5시경부터 시작된 긴급점검을 시작으로 서비스가 잠시 정지됐다. ‘쿠키런: ..

2021 상반기, 유저 재미 책임질 ‘신작 모바일게임’은 무엇?

취재기사 | 7시간 전 | 김형근 기자 | 30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의 영향으로 인해 시기가 조절되기는 했지만 올해도 많은 신작 게임들이 서비스 준비에 여념이 없다. 특히 그동안 수년에 걸쳐 기대작으로 손꼽히던 게임들이 202..

콘진원, 2021년 게임 지원사업에 130억 원 증액

취재기사 | 1일 전 | 김형근 기자 | 25

한국콘텐츠진흥원(원장 김영준, 이하 콘진원)은 25일 유튜브 채널을 통해 '2021 한국콘텐츠진흥원 지원사업 설명회'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서는 콘진원의 2021년 예산, 주요 정책 방향..

텐센트 2021년 첫 글로벌 투자 대상은 '굶지마' 개발사...다음은 어디?

취재기사 | 1일 전 | 최명진 기자 | 30

소문만 무성했던 중국의 거대기업 텐센트 글로벌 투자의 대상은 '굶지마(Don't Starve)'를 제작한 캐나다 인디 개발사 클레이엔터테인먼트로 확인됐다. 클레이엔터테인먼트의 ..


[그땐 그랬지] MMORPG, 캐주얼 온라인 게임이 대유행한 2000년대 초반

취재기사 | 1일 전 | 이준혁 기자 | 35

1990년대 후반부터는 ADSL 같은 고속 인터넷망이 가정에 보급되면서 PC 패키지 게임에서 온라인 게임으로 서서히 중심이 이동했다. ‘바람의 나라’와 ‘리니지’ 같은 MMORPG가 인기를 얻으..

5월 출시 '바이오하자드 빌리지', 으스스한 분위기 체험판도 공개

취재기사 | 4일 전 | 김형근 기자 | 171

캡콤의 인기 프랜차이즈 ‘바이오하자드’가 게임부터 애니메이션까지 다양한 작품들의 신작 정보를 공개하는 것으로 프랜차이즈 25주년의 첫 발을 내딛었다. 캡콤은 한국 시간으로 1..

“정말 독특해” ‘파판’ 아버지 사카구치 신작 게임 ‘판타지안’ 반응

취재기사 | 4일 전 | 이준혁 기자 | 142

‘파판’ 아버지 사카구치의 신작 ‘판타지안’이 상당히 독특하다는 반응을 얻고 있다. 일본을 대표하는 롤플레잉 게임 ‘파이널 판타지’를 탄생시킨 사카구치 히로노부가 지난 21일, 자신의..

텐센트 작년 31개 게임사 투자에 한국은 없었다…수 조원대 게임사 인수 소식도

취재기사 | 4일 전 | 이준혁 기자 | 172

텐센트가 작년 31개 게임사에 투자를 단행했지만 한국은 없었다. 하지만 22일 수 조원대의 게임사 인수를 검토중인 것으로 알려져 관심을 끈다. 세계 최대 게임 회사인 텐센트게임즈가 ..

IMC게임즈 직원, 5년 동안 아이템 몰래 만들어 팔다가 집행유예...김학규 대표 "불충분" 항소

취재기사 | 4일 전 | 최명진 기자 | 87

한빛소프트가 서비스하고 IMC게임즈가 개발한 MMORPG '그라나도 에스파다'의 아이템을 몰래 만들어 판매한 게임사 내부 직원이 집행유예를 선고받았다. 서울중앙지법 형사17단독 이수정..


마이크로소프트 시절, ‘GTA 4’ 문신 새기던 피터 무어, 유니티 임원으로 게임 업계 복귀

취재기사 | 5일 전 | 이준혁 기자 | 106

미국 세가 사장과 마이크로소프트 인터랙티브 엔터테인먼트 대표, EA 스포츠 부서 대표를 지낸 후 2017년부터 리버풀 풋볼 클럽 대표로 취임했던 피터 무어가 게임 엔진 유니티 테크놀로..

[그땐 그랬지] 사회과부도를 펼치게 했던 그 게임 ‘대항해시대’ 시리즈

취재기사 | 5일 전 | 이준혁 기자 | 139

코에이는 ‘삼국지’ 시리즈가 대표작이라고 할 수 있지만 ‘대항해시대’ 역시 빼놓을 수 없는 작품이다. 전 세계를 돌아다니며 탐험, 전투, 그리고 교역을 하는 이 게임은 1990년대 처음으..

출시 당일 떡상은 처음이지? 데브시스터즈 투자 '위험' 요소는?

취재기사 | 5일 전 | 이재덕 기자 | 155

증시에는 '출시락'이라는 것이 존재한다. 게임 출시 전까지는 지표가 확실치 않기 때문에 기대감에 오르지만 막상 출시 당일에는 주가가 하락하는 것을 이르는 말이다. 삼성전자가 분..

[게임 대 게임] 일본은 중국스럽게, 중국은 일본스럽게...’코노스바’ vs ‘코모리라이프’

취재기사 | 6일 전 | 이재덕 기자 | 201

재미있는 게임을 찾다가 발견한 두 개의 게임, ‘코노스바’와 ‘코모리라이프’. ‘코노스바’(이 멋진 세계에 축복을)는 일본 게임이고, ‘코모리라이프’는 일본게임 같지만 중국 게임이다. ..

[게임 대 게임] ‘쿠키런’ 대 ‘ 윈드러너’, 2021년 새 도전 나서는 국민게임 라이벌

취재기사 | 6일 전 | 김형근 기자 | 274

데브시스터즈의 ‘쿠키런’과 조이맥스의 ‘윈드러너’는 런 게임의 양대산맥이라 해도 좋을 만큼 많은 고정 팬들을 보유하고있는 대표 프랜차이즈다. 이들 게임은 저마다의 개성을 바탕으로..


PC방 심야영업 강행한다. 방역 불복 점등시위 강행

취재기사 | 6일 전 | 이준혁 기자 | 166

전국 1,200여개 PC방 점주들이 정부의 영업제한 조치에 대해 20일까지 점등시위에 나서기로 결정했다. 21일 이후에는 PC방 상황에 맞는 방역 대책이 나오지 않을 경우 형사적 처벌을 각..

중국 25개 게임사, 52개 신작 쏟아진다...기대작 4종 한국 출시될까?

취재기사 | 7일 전 | 이재덕 기자 | 123

중국 게임 매체 유희포도가 18일 푸타오준(Putao Jun)이 집계한 중국 게임사의 1분기 출시 예정 작품을 공개했다. 이 자료에 따르면 25개 게임사에서 52개의 신작이 출시된다. ..

‘닌자 가이덴’과 ‘DOA’의 아버지 이타가키 토모노부, 새로운 개발사 설립

취재기사 | 7일 전 | 이준혁 기자 | 191

과거 테크모에서 세계적인 인기를 얻었던 액션 ‘닌자 가이덴’ 시리즈와 대전 격투 게임 ‘데드 오어 얼라이브’를 탄생시킨 이타가키 토모노부가 새로운 회사를 설립하고 개발자로 돌아온..

1  |   2|   3|   4|   5|   6|   7|   8|   9|   10

[ 게임 집중 분석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