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 커뮤니티

추천 커뮤니티

인기 커뮤니티

핫뉴스 취재기사 기대작 인기신작 업계소식 집중분석 커뮤니티
VR게임 | 웹게임 | 인디게임 | 포켓몬 | 탑10기사 | 시장분석
로그인 | 회원가입

홈 > 뉴스센터 > 집중분석

[리뷰] 지난 테스트보다 원작에 가까워진 ‘바람의나라: 연’ 파이널 CBT

[ 등록일시 : 2019-12-18 19:05:53 ]

슈퍼캣이 개발하고 넥슨이 서비스 준비 중인 모바일 MMORPG ‘바람의나라: 연’의 파이널 CBT(Closed Beta Test, 비공개 베타 테스트)가 지난 12월 11일부터 16일까지 안드로이드 플랫폼으로 진행됐다. 

‘바람의나라: 연’은 김진 작가의 만화를 기반으로 한 PC용 온라인게임의 정식 모바일게임 버전으로, 지난해 ‘지스타 2018’을 통해 최초 소개되었다. 이번 테스트는 8월에 실시된 1차 테스트에서 부족했던 부분이 어떻게 보완됐는지를 알리고 다시 한 번 유저들에게 평가를 받기 위해 준비됐다.

테스트에 앞서 공식 커뮤니티를 통해 변경점이 미리 소개되었는데 이 중 가장 많은 관심을 받았던 부분은 바로 ‘임무(퀘스트) 추가 및 변경’과 ‘체력, 마력 변환 시스템 적용’이다.

이 중 ‘임무 추가 및 변경’의 경우 지난 1차 테스트에서 유저들에게 제공됐던 임무가 이야기의 전개 없이 무조건 NPC로부터 퀘스트를 받고 필드에 가서 퀘스트를 해결한 뒤 돌아와서 종료하는 방식을 무한히 반복하는 형태로 진행되었기 때문에 유저들로부터 개선에 대한 요구가 많았던 부분이다. 물론 이것은 첫 번째 테스트가 콘텐츠 부분보다는 시스템 적인 부분에 맞춰져있었기 때문에 생긴 문제이지만, 최근 게임들이 진행하는 테스트의 개념을 고려했을 때는 유저들의 눈에 충분히 아쉬울 수 있었다. 

우선 다수의 보조 임무가 추가되어 퀘스트 진행에 여유를 두었다. 이들 보조 임무는 유저들에게 특정 지역의 스토리와 연관된 메인 임무 외에도 해당 지역의 몬스터나 지역에 관련된 플레이를 유도하면서 경험치 및 보상품을 주는 형태로 준비되었는데, 보상품이 방어구나 장신구 등으로 구성되어 성장에 도움을 주어 성장 난이도가 높은 편인 이 게임의 진행의 체감 난이도를 조금이나마 낮춰주었다.

또한 퀘스트의 방식에 ‘점령’ 퀘스트가 새롭게 추가되어 단조로운 플레이 패턴을 피하고자 했으며, 초보자 지역의 난이도 역시 대폭 하향되어 주어지는 퀘스트들을 모두 플레이하면서 게임을 진행하면 초보자 지역을 무난하게 통과할 수 있게 됐다. 이는 초반은 빠르고 쉽게 통과하는 대신 후반에 고난이도 퀘스트를 제공해 몰입하도록 유도하는 요즘의 게임 추세와도 일치하기 때문에 초반 집중도를 높이는데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다음으로 ‘체력, 마력 변환 시스템의 적용’은 유저 캐릭터의 ‘체력’, ‘마력’에 비례해 기술의 위력이 증가하도록 하는 시스템을 적용하는 것으로, 이 시스템은 원작 게임 ‘바람의나라’에도 적용되어 있는 시스템이다. 이 시스템은 최고 레벨까지 성장한 유저의 캐릭터에게 보다 성장할 수 있는 기회를 준다는 점에서 역시 요청이 많았으며, 유저들에게 꾸준히 즐길 수 있는 목표를 줄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이 외에도 ‘똘똘이도우미’, ‘낙랑의 방’ 등 원작 온라인게임의 과거 서비스 버전을 생각나게 하는 콘텐츠를 추가한 것은 물론, 신수 마법의 이펙트도 원작 게임의 요소와 최대한 흡사하게 바꾸며 ‘바람의나라: 연’이 원작 게임을 즐겼던 유저들에게 그저 원작의 이름만 빌려온 게임이 아닌, 실제로 모바일버전의 ‘바람의나라’로 인식될 수 있도록 한 점 역시 이번 테스트를 통해 확인할 수 있는 큰 변화다. 

그러나 이번 버전에도 유저들이 아쉬워하는 부분은 여전히 존재했다.

먼저 유저들이 기대했던 ‘사냥만으로도 캐릭터 육성이 가능하도록 개편’에 대한 부분이 적용되지 않은 듯 했다. 공식 커뮤니티의 GM서신에 올라온 내용으로는 임무 순서를 따르지 않아도 필드 사냥만으로도 캐릭터 육성이 가능할 수 있도록 개편했다고 했음에도 이번 테스트버전에서 확인한 바로는 사냥만으로 얻는 경험치로 캐릭터를 성장시키는 것은 거의 불가능에 가까웠기 때문이다.

또한 기술 레벨이 올라가면서 소비되는 체력과 마력은 꾸준히 높아지는 것에 비해 레벨대의 회복 방법으로는 회복량이 부족하다는 생각도 들었다. 물론 자동전투나 회복이라는 것에 어느 정도의 돈을 투자해야 하는 것은 당연한 부분이지만 ‘유저가 벌 수 있는 돈에 비해 들어가는 돈이 다소 많지 않은가?’라는 생각이 들 정도의 금액이 소비되기 때문에 이 부분 역시 조금은 조정이 필요해 보였다.

6일 간의 테스트를 통해 정식 서비스 전의 마지막 테스트를 진행했던 ‘바람의나라: 연’은 원작의 요소를 받아들이고 편의성을 향상시키면서 조금 더 원작 유저와 모바일게임 유저 모두를 만족시키기 위한 발전을 선보였다. ‘파이널’이라는 이름에서 이번 테스트가 정식 서비스를 가늠해볼 수 있는 척도임을 고려했을 때 조금 거칠다는 느낌을 지울 수는 없었지만 지난 테스트와는 비교할 수 없을 만큼 원작에 가까운 모습을 보여준 만큼, 남은 기간동안 조금 더 마무리 작업에 공을 들인다면, ‘바람의나라: 연’은 원작 게임 못지않은 인기를 누리며 팬들에게 즐거움을 줄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김형근 기자 | noarose@gamey.kr
0

   17  
  김형근 기자
  3230P
총 덧글수 ( 0개 )

[리뷰] 바위 굴러가요!! 락 오브 에이지 3

집중분석 | 21시간 전 | 이준혁 기자 | 33

바위를 굴려 목표까지 도달하거나 컴퓨터와 경쟁하는 락 오브 에이지. 유럽 역사를 배경으로 자신의 성을 지키면서, 상대의 성문을 파괴하는 디펜스와 오펜스를 동시에 하는 이색적인 ..

[프리뷰] 이제 PC로도 에일로이의 모험을 즐긴다 ‘호라이즌 제로 던: 컴플리트 에디션’

집중분석 | 5일 전 | 김형근 기자 | 151

지난 2017년 초 플레이스테이션4로 최초 출시됐던 ‘호라이즌 제로 던’이 최초 출시 3년 반 만에 PC로 그 영역을 확장했다. 8월 7일 발매 예정인 ‘호라이즌 제로 던: 컴플리트 에디션’은 ..

소녀전선 30년후...빵집소녀 리메이크 '역붕괴'의 세계관은?

집중분석 | 6일 전 | 최명진 기자 | 153

선본네트워크에서 개발하고 XD 네트워크가 유통하는 SRPG '역붕괴: : 베이커리 작전(이하 역붕괴)'의 신규 영상이 차이나조이 2020 현장에서 공개돼 화제가 되고 있다.'역붕괴: 베이커리..

[리뷰] 아케이드 인기 낚시 게임 스위치로 재탄생 에이스 앵글러!

집중분석 | 6일 전 | 이준혁 기자 | 159

2017년에 탄생한 낚시 스피리츠는 낚시의 재미를 게임으로 잘 표현하여 큰 인기를 얻고 있는 인기 아케이드 게임이다. 실제 낚시대 같은 콘트롤러를 사용하여 더 실감나는 플레이가 ..

[핸즈온] 무엇을 하고 있는지 모를 만큼 빠르고 화려한 MMORPG ‘야신: 신을 삼킨 자’

집중분석 | 7일 전 | 김형근 기자 | 291

​중국의 요우아이 광저우 스튜디오가 개발하고 삼본전자에서 최근 서비스를 시작한 ‘야신: 신을 삼킨 자’는 다양한 신화와 동, 서양 판타지 세계를 하나의 세계 속에 구현한 MMORPG(다중..


[리뷰] 아틀러스의 문제작 캐서린 풀 보디 스위치로 탄생

집중분석 | 7일 전 | 이준혁 기자 | 293

아틀러스는 플레이스테이션 3가 발매된 후 신작을 내기까지 제법 많은 시간이 걸렸다. XBOX 360이 2005년 11월, 플레이스테이션 3가 2006년 11월에 발매된 것을 생각하면 2011년에 발..

[리뷰] 검객이 돌아왔다! 사무라이 쇼다운 네오지오 컬렉션

집중분석 | 2020-08-04 | 이준혁 기자 | 251

1990년대 초는 그야말로 대전 격투 게임의 전성시대였다. 캡콤의 스트리트 파이터 2의 어마 어마한 인기 덕분에 수많은 대전 격투 게임이 등장했지만 SNK의 대전 격투 게임이 캡콤의 ..

[리뷰] 돌아온 감자돌이! e베이스볼 파워풀 프로야구 2020

집중분석 | 2020-08-03 | 이준혁 기자 | 257

현존 가장 오래된 야구 게임 시리즈라면 역시 코나미의 파워풀 프로야구 시리즈가 아닐까. 대부분의 야구 게임들이 10년을 넘기지 못하고 명맥이 끊겼지만 이 게임은 슈퍼 패미컴 시..

[핸즈온] "몬스터 말고 일본!" 안중근을 만난다...'MazM: 페치카' 출시

집중분석 | 2020-07-31 | 이재덕 기자 | 224

매일 몬스터만 두들기다 일본이라는 새로운 적을 맞이하는 시간. 개발사 자라나는씨앗의 신작 'MazM: 페치카'가 출시됐다. 게임 속에서 최재형도 만나고 안중근도 만나는 인디 게임 중 ..

[핸즈온] 왠지 끌리는 네오위즈 인디게임, 사망여각

집중분석 | 2020-07-30 | 이재덕 기자 | 241

6인치 모바일게임만 하다 32인치의 큰 화면으로 PC게임을 플레이하니 몰입도가 높다. 이런 게임을 언제 즐겼나 돌이켜보니 PC게임 '페르시아 왕자'가 떠오른다. 당시 블리자드도 비슷한..


[핸즈온] 캐릭터의 개성 살리면서 농구 게임의 재미에도 충실한 ‘슬램덩크’

집중분석 | 2020-07-30 | 김형근 기자 | 212

디엔에이가 최근 새롭게 선보인 모바일게임 ‘슬램덩크’는 동명의 만화 및 애니메이션을 기반으로 한 게임으로, 작품 내 등장했던 다양한 선수들을 조작해 농구 경기를 즐길 수 있다. 게..

완판의 기적 이룬 라인게임즈 '베리드 스타즈' 한정판 언박싱

집중분석 | 2020-07-30 | 최명진 기자 | 197

라인게임즈의 스튜디오 라르고가 개발한 신작 어드벤처 게임 ‘베리드 스타즈’가 30일 정식 출시됐다. 검은방과 회색도시 시리즈로 잘 알려진 '수일배' 진승호 디렉터의 최신작인 만큼, ..

[핸즈온] 원작 팬도 신규 유저도 ‘짜릿한 한방의 재미’ 즐기는 ‘포트리스 배틀로얄’

집중분석 | 2020-07-28 | 김형근 기자 | 236

팡스카이가 최근 서비스를 시작한 모바일게임 ‘포트리스 배틀로얄’은 CCR의 인기 온라인 포격 슈팅 게임 ‘포트리스’ 시리즈의 최신작이다. 이 게임은 기존의 포격 슈팅의 틀을 그대로 유..

[리뷰] 미드 끝판왕에서 전략게임 지존으로...'왕좌의 게임: 윈터이즈커밍'

집중분석 | 2020-07-23 | 최명진 기자 | 280

J. R. 마틴의 판타지 소설 ‘얼음과 불의 노래’를 드라마화 한 HBO의 인기 드라마 ‘왕좌의 게임’이 모바일 게임으로 등장해 관심을 모으고 있다. 유주게임즈에서 서비스하는 모바일 전략..

[핸즈온] 스마일게이트 신작 '슈퍼탱크블리츠'

집중분석 | 2020-07-23 | 이재덕 기자 | 260

스마일게이트메가포트가 서비스하고 루미디아게임즈가 개발한 모바일 캐주얼 샌드박스게임 슈퍼탱크블리츠가 글로벌 출시됐다. 전작이 2천만DL를 기록한 만큼 주목도가 높은 게임이다. ..


[리뷰] 중세 일본을 배경으로 한 오픈 월드 게임 고스트 오브 쓰시마

집중분석 | 2020-07-22 | 이준혁 기자 | 366

지금까지 수많은 오픈 월드 게임이 발매됐지만 상당수는 서양, 판타지 혹은 SF 시대가 주배경이었다. 하지만 일본, 그것도 중세 시대를 배경으로 한 오픈 월드 게임이 발매됐다. 그리..

[핸즈온] 얼리 액세스로 경험하는 무협 스타일 배틀로얄 ‘헌터스 아레나: 레전드’

집중분석 | 2020-07-21 | 김형근 기자 | 346

멘티스코의 신작 액션 게임 ‘헌터스 아레나: 레전드(이하 헌터스 아레나)’가 7월 16일부터 얼리 액세스 방식으로 서비스를 시작했다. ‘헌터스 아레나’는 언리얼 엔진 4 기반으로 개발된 ..

[리뷰] 멀티 플랫폼 게임으로의 가능성 보여준 ‘원신’

집중분석 | 2020-07-20 | 김형근 기자 | 400

미호요가 개발 중인 멀티 플랫폼 온라인게임 ‘원신’이 정식 서비스 전 마지막 담금질을 위한 최종 비공개 테스트를 시작했다.3D 오픈월드기반 액션 어드벤처 게임 ‘원신’은 PC는 물론 iO..

1  |   2|   3|   4|   5|   6|   7|   8|   9|   10

[ 게임 집중 분석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