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 커뮤니티

추천 커뮤니티

인기 커뮤니티

핫뉴스 취재기사 기대작 인기신작 업계소식 집중분석 커뮤니티
VR게임 | 웹게임 | 인디게임 | 포켓몬 | 탑10기사 | 시장분석
로그인 | 회원가입

홈 > 뉴스센터 > 핫뉴스

[인터뷰] '패 레볼루션' 야설록 회장 "내가 빠질만한 게임 만들 것"

[ 등록일시 : 2018-01-23 10:31:02 ]

"잘 나가던 온라인게임의 서버 1인자였던 내가 빠질 수 있을 정도로 완성도 높은 게임을 만들겠다"

지난 18일 저녁 '패 레볼루션'을 개발중인 LCC미디어 하남 사옥에서 가진 인터뷰에서 야설록 회장(본명 최재봉, 이하 최 회장)이 던진 말이다.

그는 온라인게임 초창기 가장 잘 나가던 MMORPG에서 성의 주인, ‘성주(城主)’였다. 당시 성 한 채의 값은 3,000만 원이나 될 정도로 값진 것이었다. 최 회장은 처음으로 공성전에서 성을 탈환하고 성좌에 앉던 당시를 떠올리며 회상에 젖었다.

요던(요정던전)에서 +8강 검을 획득했을 때, 서버의 모든 성을 굴복시키고 성을 지인들에게 나누어주던 때의 기억을 얘기하는 최 회장은 한껏 상기된 얼굴이었다.

당시 게임 혈맹원들과의 관계는 온라인 PC MMORPG에서 웹게임 등으로 면면히 이어졌다. 스케일도 컸다. 길드 내에 몇 억씩 과금을 하는 사람도 있었다. 하지만 웹게임의 경우 몇 개월이면 문을 닫았고 최 회장을 따르던 무리들은 오랫동안 할 수 있는 게임을 찾았다. 급기야 최 회장은 이런 게임을 직접 만들어야겠다는 생각에 이른다. 그래서 만들어진 것이 '패 레볼루션'이다.


하남 사옥 전체를 사용중인 LCC미디어, 개발실

아팠던 8년 전의 기억도 털어놨다. 최 회장은 예당온라인을 통해 '패 레볼루션'을 개발했다가 오픈 7일 만에 서비스 중지라는 결단을 내린 적이 있다.

최 회장은 “당시 서버 등 여러 문제가 있었지만 '게임은 할만 했다'는 유저들의 의견이 큰 힘이 됐다. 그것이 ‘패 레볼루션’을 새롭게 개발하게 한 힘이 됐다”며 "또 ‘서비스 종료’가 아닌 ‘서비스 중지’였다. 게임의 많은 부분이 바뀌었지만 치우가 나오는 동양 판타지 세계관은 그대로"라며 당시 유저들에게 다시 찾아오겠다는 악속을 지킬 수 있어 기쁘다고 했다.

한 번의 큰 실패가 있었기에 트라우마도 생겼다. 서버다. 특히 서버 담당자를 뽑으며 신중에 신중을 기했다. 현재 '패 레볼루션'의 서버 담당자는 무속인이 최 회장과의 인연을 미리 예측했을 정도로 개발진과의 만남은 운명적이었다고.

 


패 레볼루션 캐릭터 일러스트

인터뷰는 저녁자리까지 이어졌다. 저녁 자리에서는 최 회장의 '패 레볼루션'의 개발진의 자랑이 시작됐다. 작년 4월부터 개발진을 물색하고 다녔는데 오랜 경력의 우수 개발진이 필요하다 싶을 때마다 귀신같이 찾아지더라는 것. 클라이언트 팀장은 업계 경력 20년차가 넘었고, 이정현 개발PM은 '그라나도에스파다', '트리오브세이비어' 등을 개발한 베테랑 개발자다.

 

야설록이 참여한 남벌, 머나먼 천국. '패레볼루션'에는 '머나먼제국'의 느낌이 풍긴다

최 회장은 “패온라인 때는 개발 초년생들이 많았다. 당시는 개발자가 80명이고 지금은 45명이지만 개발 업력만 합치면 지금이 당시의 2배가 넘는다”며 현 개발진의 실력에 대해 강한 믿음을 보였다.

베테랑 개발진이 만들고 있는 '패 레볼루션'은 AOS모드가 포함된 MMORPG다. '롤'과 같은 스타일의 AOS모드 '탁록대전'이 있지만 이 모드를 제외하고 나면 클래식 MMORPG의 범주를 크게 벗어나지 않는다.

그래픽에 있어서는 정통의 무협보다는 아시안 판타지 콘셉트에 맞게 전설과 신화적인 요소를 강조한 퓨전스타일을 추구하고 있다. 약 4700년 전 동북아시아를 배경으로 한 동양 판타지 시나리오를 바탕으로 기존에 찾아 볼 수 없는 세계관을 창조했다.

최 회장은 "직장인의 즐거움 중 하나는 퇴근해서 샤워하고 게임에 들어가 길드원끼리 수다 떨다가 인던 한 바퀴 돌고 맥주 한 잔하고 잠드는 것이다. 그 향수가 그리워 클래식 MMORPG의 즐거움을 오늘날의 게임 유저에게도 느끼게 해주고 싶었다"며 '패 레볼루션'의 새로운 도전에 의미를 부여했다.

 


그라나도에스파다, 트리오브세이비어의 개발자 이정현 PM

‘자동전투는 없냐’는 질문에 ‘패 레볼루션’ 개발 총괄 이정현 PM은 "스트레스를 풀자고 하는 것인데 게임 자체가 노동이 되어서는 곤란하다. 온라인게임에서 몇 시간 기다려 가며 자리를 잡고 오토를 돌릴 때의 즐거움을 게임에 녹여내려고 노력했다"고 말해, 자동전투가 전부는 아니지만 일부 있다는 점을 인정했다.

최 회장은 현 게임업계가 자신의 주 무대이기도 한 '만화/출판' 업계와 비슷하다고 했다. 만화단행본과 무협소설이 번갈아가며 시대를 풍미해왔듯, 이제는 레드오션 모바일 게임 시대 대신 PC게임이 주목을 받고 있다는 것. "'패 온라인' 실패 이후 무엇이 문제였는지 철저히 복기(復棋)했다. 두 번의 실패는 없다"며 최 회장은 다시 돌아온다던 유저와의 약속을 멋지게 지켜낼 것임을 자신했다.

기존 MMORPG의 요소에 AOS(Aeon of Strife)를 가미한 ‘탁록대전’을 구현, MMO시장에 새로운 이정표를 제시한 야설록의 '패 레볼루션'은 2018년 3월 비공개시범테스트(CBT)를 예정하고 있다. 

   이재덕 기자 | game@gamey.kr
0

   30  
  이재덕 기자
  42647P
총 덧글수 ( 0개 )

"게임 영역 넘어선다" 엔씨 '리니지M'이 보여줄 미래는?

핫뉴스 | 2019-02-27 | 이재덕 기자 | 403

-기술 혁신 '장점'...신규 유저 유입 콘텐츠 부족이 '문제'엔씨소프트가 모바일 1위 게임 리니지M의 '진화'를 천명했다. 시간과 공간, 조작의 한계를 넘는 진화를 이루겠다는 것. 구체적..

블리자드, 오버워치 30번째 영웅 바티스트 공개...불사필드 활용법은?

핫뉴스 | 2019-02-27 | 최명진 기자 | 335

블리자드엔터테인먼트(이하 블리자드)의 하이퍼FPS 오버워치의 30번째 영웅 바티스트가 모습을 드러냈다.블리자드코리아는 26일 서울 강남구 삼성동에 위치한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서울 ..

압도적 긍정적 ‘환원(Devotion)’, 하루만에 평가 곤두박질 이유는?

핫뉴스 | 2019-02-24 | 유정현기자 | 348

공포 게임 ‘반교’로 유명한 대만 ‘레드 캔들 게임즈(RedCandleGames)’의 신작 ‘환원’이 출시 후 스팀에서 ‘압도적으로 긍정적’ 평가를 유지하며 순탄한 행보를 보이던 중 23일 갑작스러..

하이엔드 MMORPG ‘트라하’, 신규 IP 장기흥행 노린다

핫뉴스 | 2019-02-21 | 이준혁 기자 | 542

오래가는 MMO….넥슨의 절실함, 통할까? 모아이 게임즈가 개발하고 넥슨이 서비스하는 트라하의 완성이 코 앞에 다가왔다. 트라하는 언리얼 4 엔진을 사용하고, PC용 고퀄리티 게임..

[기획] 게임사 탑10 2019년 기상도(10)-카카오게임즈

핫뉴스 | 2019-02-20 | 최명진 기자 | 443

◇카카오게임즈 소개남궁훈 대표가 2015년 7월 엔진을 인수하면서 카카오의 지원을 통해 1년 동안 다음게임을 비롯한 여러 기업들과 합병을 추진했다. 이에 2016년 4월 통합법인을 출범..


[인터뷰] 엔진코인 이단비 대표 "엔진유니티SDK 3월 출시"

핫뉴스 | 2019-02-18 | 이재덕 기자 | 795

"게임만 가져오세요. 블록체인을 붙여드립니다"게임에 블록체인을 붙이는 일이 쉬울 줄 알았다. 하지만 실제 기존 게임에 블록체인이 연동된 게임은 많지 않다. 이는 기존 게임에 블록체..

진성(眞成) 유저 절실한 넥슨 '트라하'...과연 헤비유저 비율은?

핫뉴스 | 2019-02-14 | 이재덕 기자 | 563

플랫폼을 막론하고 게임에서 진성 유저는 게임을 움직이는 코어(Core)와 같다. 게임의 정책이 진성 유저 몇명에 의해 바뀔 수도 있는 이유는 상위 1%의 진성 유저가 매출의 90%를 좌지우..

배그·포트나이트 제쳤다..'에이펙스레전드' 폭발적 인기 비결은?(영상)

핫뉴스 | 2019-02-13 | 이재덕 기자 | 612

EA 산하 리스폰엔터테인먼트의 신작 에이펙스레전드(Apex Legends)가 폭발적 인기다. 2월 5일 깜짝 등장힌 에이펙스레전드는 출시 1주일만에 플레이어수가 2,500만 명, 동접은 200명까지..

넥슨, 2018년 매출 2.5조 원, 순이익 1.1조...실적도 몸값도 최대치?

핫뉴스 | 2019-02-12 | 이재덕 기자 | 588

회사 매각 이슈로 뜨거운 넥슨이 작년 매출을 공개했다 넥슨은 작년 매출 2조 5,296억 원에 영업이익 9,806억 원, 순이익은 1조 735억 원을 기록했다. 전년 대비 매출은 8%, 영업이익은 ..

WOW필?...웹젠 '마스터탱커(我叫MT4)' 짤막 리뷰 & 해외 성적 분석

핫뉴스 | 2019-02-12 | 이재덕 기자 | 687

웹젠의 신작 마스터탱커가 2월 출시될 전망이다. 인지도 있는 마스터탱커 시리즈 최신작인데다 장르가 MMORPG여서 국내 출시 및 웹젠 주가에 어떤 영향을 끼칠 지에 대한 기대감이 높다...


넷마블, 텐센트, MBK와 동맹…넥슨 인수전 승리하나?

핫뉴스 | 2019-02-08 | 최명진 기자 | 589

넷마블이 넥슨을 인수하기 위해 텐센트 및 사모펀드 MBK파트너스와 협력할 것으로 보인다. 인수에 성공한다면 넷마블은 국내 최대 게임사라는 타이틀을 거머쥐게 된다.8일 업계에 따르..

MMORPG속 '대항해시대'...검은사막M '월경' 인기 이유

핫뉴스 | 2019-02-08 | 이재덕 기자 | 820

'대항해시대'가 인기를 끌었던 이유는 유럽 각지를 떠돌며 물건을 팔아 이익을 챙기는 일련의 활동이 쏠쏠한 재미가 있었기 때문이다. 펄어비스의 검은사막 모바일이 대항해시대의 무역..

[기획] 게임사 탑10 2019년 기상도(8)-펄어비스

핫뉴스 | 2019-02-07 | 최명진 기자 | 672

펄어비스는 릴온라인, R2, C9 등 굵직한 타이틀의 핵심 개발자인 ​김대일 PD가 2010년 9월에 설립한 회사다. 탑 10에 속한 회사들 중 비교적 짧은 역사를 가진 회사지만, 첫 작품인 ‘검..

게임 중독테스트 사진 '이슈'..."나는 배그 중독자?"

핫뉴스 | 2019-02-07 | 이재덕 기자 | 661

펍지의 '배틀그라운드'의 스팀 플레이어수는 전성기에 비하면 많이 줄었다. 하지만 한국 등 동양권에서는 여전한 인기를 보여 주고 있다. 이러한 인기를 증명하듯 배틀그라운드를 소재로..

NHN엔터 주가 '급등'시킨 '닥터마리오월드' 어떤 게임?

핫뉴스 | 2019-02-01 | 이재덕 기자 | 695

엔에이치엔엔터테인먼트의 주가가 1일 현재, 전일 대비 14% 급등했다. 닌텐도가 1일 발표한 보도자료 때문이다. 닌텐도는 1일 '스마트폰 디바이스 게임 어플 사업에 있어 라인주식회사와..


[기획] 게임사 탑10 2019년 기상도(7)-NHN엔터테인먼트

핫뉴스 | 2019-01-31 | 이재덕 기자 | 789

게임은 구름, 앞선 기술력으로 전망은 밝아​싣는 순서◇ NHN엔터테인먼트 소개◇ 2018년 이슈와 정세◇ 2018년 출시 게임 분석◇ 2019년 출시 예정 게임 분석◇ 2019년 종합 전망◇ NHN엔터테..

한 게임 스트리머가 올린 영상에 ‘AMD vs 인텔’ CPU 논란 재점화

핫뉴스 | 2019-01-30 | 유정현기자 | 1402

출처: 눈쟁이유튜브 채널최근 트위치와 유튜브에서 ‘눈쟁이’라는닉네임으로 활동하는 스트리머 영상으로 인해 게이머들 사이에서 ‘AMD vs 인텔’이란 주제가 큰 논쟁거리가 되고 있다. 지..

[기획] 게임사 탑10 2019년 기상도(6)-컴투스

핫뉴스 | 2019-01-29 | 최명진 기자 | 842

컴투스는 국내 게임 개발사중 잔뼈가 굵은 백전노장이다. 1998년 IMF시절에 설립된 컴투스는 피처폰 게임부터 스마트폰 게임 초기까지 누구도 범접할 수 없는 1위 모바일 게임사였다. ..

  1|   2  |   3|   4|   5|   6|   7|   8|   9|   10

[ 게임 집중 분석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