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 커뮤니티

추천 커뮤니티

인기 커뮤니티

핫뉴스 취재기사 기대작 인기신작 업계소식 집중분석 커뮤니티
VR게임 | 웹게임 | 인디게임 | 포켓몬 | 탑10기사 | 시장분석
로그인 | 회원가입

홈 > 뉴스센터 > 핫뉴스

넷마블식 COC '리벤져스'의 3가지 묘수

[ 등록일시 : 2015-07-24 18:25:05 ]


넷마블이 만든 COC(클래시 오브 클랜)가 바로 '리벤져스'다. COC가 얼마나 잘 나갔으면 지금까지 이 게임을 흉내 낸 게임의 수를 헤아리기 힘들 정도다.

꽤 잘 나간다 하는 국내의 개발사들이 COC를 흉내 냈고, 초반 반짝했다가 금새 묻혀 버렸다. 바로 가장 큰 상대인 COC를 넘어서지 못했기 때문이다. 애써 키워놓은 COC의 레벨과 모든 것을 버리고 새로운 게임에 투자하기가 망설여지는 것은 당연한 일이다. 그러나 넷마블이 출동한다면?

 

 

이왕 베끼는 거(리벤져스)

 

  

바탕색도 비슷하게 해야지(클래시 오브 클랜)

 
 

넷마블이 만든 COC는 여러 면에서 독특하다. 우선 COC스타일이라서 흥미는 가지만 '저걸 또 언제 키우나'하는 무거운 마음이 든다. 일반 3매치 퍼즐처럼 단순하게 접근할 성격의 게임은 아니기 때문이다.기존 마을을 부수고 다시 편집하는 데만 몇 시간이 걸리는 것은 물론, 이것저것 게임에 투자한 시간이 얼마인데 똑 같은, 어쩌면 게임성이 보장되지 않은 아류작에 시간을 투자한다는 것은 상당한 모험이기 때문이다.

그러나 내는 게임마다 성공을 거두는 넷마블이다 보니 몇 가지 수를 던졌다. '무조건 똑같이 베껴라',  'COC의 단점을 찾아라',  '그 위에 덤을 얹어라'의 3가지다. 한가지씩 살펴보겠다.

 

무조건 똑 같이 베껴라

이름은 잘 생각나지 않지만 COC를 모방한 게임 중에 실패를 한 게임이 있는데 이 게임의 경우 더 멋진COC를 만들기 위해 '3D 그래픽'을 도입하여 마을을 이리저리 돌려볼 수 있었다. 또 6,7홀 정도는 되어야 가능한 '영웅'이나 '번개' 같은 아이템을 초반부터 사용할 수 있게 했다.

지금 생각해보면 이런 요소도 있지만 COC의 게임밸런스를 무시하고 레벨 디자인을 한 것이 그 실패원인이라고 보여진다. 다른 아류작들도 비슷하다. 그렇게 COC의 아류작들은 잊혀져 갔다. 리벤져스도 초반부터 영웅을 사용할 수 있는 건 마찬가진다. 하지만 꽤 많은 부분에서 가급적COC를 그대로 모방한 흔적이 보이다.

심지어 적이 쓰러진 자리에 세워진 작은 비석을 터치하면 고스트 아이콘이 그려지며 사라지는 그장면까지도 비슷하다. 특히 건물이 완성되기까지 기다리는 시간이 오래 걸려서 '답답한' 그 심정은 똑 같이 느낄 수 있다.

다만 제작시간이 10분 이하로 걸리는 것은 모두 '무료'로 '즉시 완료'를 해주는 건 잘 한 일이다.

 

  

건물완성까지는 꽤 오래 기다려야 한다

 

 

  

킹과 퀸과 같은 일당백의 영웅도 존재

 

COC의 단점을 찾아라

그렇게 잘 나가는 COC에 단점이 과연 있을까? 하는 마음이 들지만 리벤져스를 해보면 '그래, COC도 이렇게 되면 좋잖아' 하는 것들이 몇 개 있다.

약간은 디테일한 부분이지만 '성벽'에서 그 부분을 느꼈습니다. 마을의 오브젝트, 특히 성벽의 경우, 터치만 해서 위치만 변경하면 별도의 '확인', '취소' 단계가 없이 마무리할 수 있는 것은 물론 성벽 한 줄을 선택한 채로 ‘이동’은 물론, '업그레이드'까지 가능한다.

  

이렇게 선택된 상태로 레벨업이 가능!

별 것 아닌 기능이라 할 수 있으나 수 십 개의 성벽 하나하나를 업그레이드한다고 생각하면 꽤 귀찮았던 것이 사실이다. 그런데 줄 전체를 한번에 업그레이드하다 보니 약 100여 개 가까운 성벽을 단 10회 이내의 터치로 1단계에서 2단계로 업그레이드할 수 있다.

굳이 단점이라고 할 수 없지만 훈련소간의 이동 부분, 훈련소 하나하나 터치하며 병사를 생산해야 했던COC와는 달리 '<<훈련소>>'와 같이 좌우버턴을 눌러주면 훈련소간의 이동이 가능하기 때문에 창을 닫지 않아도 한 자리에서 병사들의 생산이 가능하다.

이렇게 편리하다 싶은 것이 몇 개씩 발견된다는 것은 개발자들이 COC를 많이 연구했다는 얘기가 되겠다.

`


 

10분 이하는 그냥 무료로 주지!

 

   

포로 시스템도 독특

 

COC 위에 덤을 얹어라

COC에는 없는 무언가가 어떤 것일까?, 가장 먼저 생각나는 것이 바로 전투메뉴 중의 '캠페인', '유저대전'외에 별도로 존재하는 '엘리트원정대' 메뉴다. 이 메뉴는 COC가 아니라 같은 슈퍼셀사의 전략게임'붐비치'느낌이 난다.

넓은 바다 위에 안개로 가려진 다른 지역을 하나하나 점령해가는 재미였는데 리벤져스의 이 모드가 '붐비치'와 같은 모습이다. 하지만 전투장면까지 흉내 내는 것은 아니다 싶었는지 제목 그대로 전투력 1.5만 이 넘어가는 엘리트 지역을 약탈한다는 내용으로 꾸며져 있다.

 

  

마지막 엘리트원정대는

 

 

   

붐비치 스타일, 전투는 개찐도찐

두 번째는 '소셜' 요소다. COC는 오로지 약탈이 목적이었지만 리벤져스에서는 룰더스카이와 같은 소셜 게임의 친구간 '돌봄' 서비스를 접목시켰다. 친구 집에 가서 제작중인 건물을 터치하면 시간이 줄어든다거나 선물을 보내는 등 유치할 수도 있지만 게임 유저로서는 꽤 수긍할만한 내용들이다.

이 외에도 포로를 잡아와서 가두어두었다가 전투에 참여시키는 등 COC에는 없는 흥미로운 요소가 덤으로 존재한다.

  

 친구를 방문하여

 

 

  

시간을 단축시켜라

 리벤져스도 다른 COC아류작들과 마찬가지로 어느 것이 엘릭서 건물이고, 어떤 것에서 마법을 생산해야 하는지 등등 건물의 용도가 한눈에 들어오지 않아 불편했다. 물론 적응하면 괜찮을 일이지만 잘 나가는 COC를 제대로 벤치마킹 한 것은 틀림없어 보인다. 이렇게 잘 베껴도 실패를 할 것인지, 아니면 잘 나가는 넷마블의 또 다른 캐시카우로 자리잡을 지 관심이 가는 타이틀이 아닐 수 없다.

   이재덕 기자 | game@gamey.kr
0

   30  
  이재덕 기자
  41657P
총 덧글수 ( 0개 )

한국 최대 실사용자 모바일 게임 탑10

핫뉴스 | 2016-01-21 | 이재덕 기자 | 9940

국내에서 가장 많은 실사용자를 지닌 모바일게임은 어떤 게임일까? 최근 넥슨의 막강 히트게임 '히트'를 밀어내고 다시 매출 정상의 자리에 오른 모두의마블? 아니면 중고생들..

시대를 앞서간 MMORPG, 유저가 부활시켰다

핫뉴스 | 2016-01-21 | 이재덕 기자 | 10121

컴투스 <아이모>와 함께 국내 스마트폰 MMORPG 1세대 게임으로 알려진 레몬의 '던전판타지 온라인'이 문을 닫는다. 2D가 아닌 3D MMORPG로 따지면 국내 최초의 모바일 MMORPG다. ..

친구가 말아먹은 독일회사, '오덕' 승승장구

핫뉴스 | 2016-01-19 | 이재덕 기자 | 10033

최근 국내 커뮤니티에서 뜨겁게 회자되고 있는 모바일게임이 있다. 독일 게임사가 iOS와 안드로이드로 출시한 '오덕'이라는 게임이 그것으로 독특한 내용의 후기가 네티즌들에게 뜨거..

더위트니스, iOS에 이어 XBOne 버전 추가

핫뉴스 | 2016-01-19 | 이재덕 기자 | 9988

인디 게임 'Braid'를 개발한 조나단 브로우의 신작 3D 퍼즐 어드벤쳐 'The Witness'. PC / PS4 / iOS 용으로 출시 될 이 작품은 Xbox One 버전이 먼저 등장할 예정이다. ..

어머! 이건 받아야 해! 오늘무료 iOS게임 5종

핫뉴스 | 2016-01-18 | 이재덕 기자 | 9899

지난 주말을 기점으로 다양한 명작 iOS게임들이 한시적 무료에 들어갔다. 아쿠아 모토레이싱 1, 2와 LawnMowerKids, BioDefence, Dirt Moto Racing, Clusterball Arcade, About Love, H..


7년, 700억의 '블레스' 포문 개방

핫뉴스 | 2016-01-15 | 이재덕 기자 | 9965

7년이라는 시간 동안 700억 원의 개발비가 들어간 네오위즈게임즈의 PC MMORPG '블레스'의 포문이 열렸다. 네오위즈게임즈는 15일 코엑스 메가박스에서 열린 공개설명회에서 ..

애플 1월 2주 베스트 신작게임 8종 분석

핫뉴스 | 2016-01-15 | 이재덕 기자 | 10073

애플이 1월 2주의 베스트 신작게임 8종을 선정했다. 기존의 IP를 활용한 개구쟁이 스머프가 가장 눈에 띄고, 복셀(VOXEL)을 이용한 오!덕!과 캅스앤러버!가 눈길을 끈다. ..

제로요금제 세컨폰으로 게임하기

핫뉴스 | 2016-01-14 | 이재덕 기자 | 10114

iOS 유저라면 안드로이드가, 안드로이드 유저라면 iOS의 게임들이 욕심날 때가 있다. 공기계가 있어도 상대 OS의 카카오톡 신규게임이 어떤 것이 있는지 확인할 길이 없다. 이..

(영상) 신작 'Into the Dim' 찬양일색, 왜?

핫뉴스 | 2016-01-13 | 이재덕 기자 | 10047

지난 12월 15일 애플스토어에 출시된 Happymagenta의 into the Dim라는 게임이 유저들에게 게임성을 인정받으며 순위가 급상승중이다. 소년과 강아지의 이야기를 다루고 있는 ..

이것이 게임의 미래, CES 게임장치 TOP5

핫뉴스 | 2016-01-12 | 이재덕 기자 | 10037

1월 6일부터 9일까지 라스베가스에서 개최된 CES 2016(Consumer Electronics Show). 세계 최대의 가전 전시회에 어울리는 독특한 게임 장치도 많이 전시됐다. 그 중에서도 가..


일베 논란 게임사 대표, “대표직 사퇴”

핫뉴스 | 2016-01-11 | 이재덕 기자 | 9972

'영혼 없는 반성문'으로 평가 받았던 이터널 클래시 논란의 반성문. 유통사 네시삼십삼분과 개발사 벌키트리의 대표의 반성문을 보고 유저들의 비판이 거세지자, 양 대표가 8일과 9일 ..

(영상)삼성 '접는 스마트폰 출시' 이슈

핫뉴스 | 2016-01-08 | 이재덕 기자 | 10037

삼성전자의 접는 스마트폰에 업계의 새로운 이슈로 떠올랐다. 삼성이 올해 연말까지 스크린을 펴면 태블릿으로 바뀌는 변신 스마트폰을 내놓을 것이라는 보고서와 세번 접을 수 ..

中 '태극팬더' 세계 5천만 명 돌파, 비결은?

핫뉴스 | 2016-01-07 | 이재덕 기자 | 9977

중국 스네일이 선보인 ‘태극팬더’가 글로벌 사용자수 5천만 명을 돌파하며 선풍적인 인기를 끌고 있다. 스테일은 12월 중순 자사가 서비스중인 모바일게임 '태극팬더(太极熊猫)..

4:33 신작 '일베 논란' 일파만파

핫뉴스 | 2016-01-06 | 이재덕 기자 | 9908

4:33의 신작게임 '이터널클래시' 구글 인기게임 1위까지 올랐지만 '일베 논란'에 휩싸이며 뭇매를 맞고 있다. 이터널클래시는 벌키트리가 개발하고 4:33이 서비스중인 디펜스게..

7살 꼬마가 게임으로 700만원 과금, 결과는?

핫뉴스 | 2016-01-05 | 이재덕 기자 | 9984

영국에서 7살 된 아들이 iPad 게임 앱으로 약 700만원을 사용, 아버지가 애플에 불만을 제기하며 환불을 요구한 사실이 알려졌다. 영국 매체인 Telegraph에 따르면 모하메드 ..


2015년 넥슨 VS 넷마블 모바일게임

핫뉴스 | 2016-01-04 | 이재덕 기자 | 9912

2015년 모바일업계는 많은 일이 있었지만 게이머들에게는 모바일게임의 양대산맥을 구축 중인 넥슨과 넷마블이 쏟아내는 신작이 가장 큰 이슈 중의 하나였다. 넷마블과 NHN 등..

2015년의 끝, 양대 마켓 1위는 이 게임!

핫뉴스 | 2015-12-31 | 이재덕 기자 | 10013

다사다난했던 2015년도 단 하루를 남겨놓고 있다. 2015년 마지막 날, 모바일게임을 대표하는 구글스토어와 애플스토어에는 어떤 게임들이 1위를 차지하고 있는지 각 나라별 마..

(영상)엔진, 2016년 멀티플랫폼 수십종 출시

핫뉴스 | 2015-12-29 | 이재덕 기자 | 9968

엔진, 2016년 멀티플랫폼 수십종 출시 게임 퍼블리셔 엔진이 2016 사업비전을 빌표했다. 종합게임 퍼블리셔를 지향하는 엔진이 29일 코엑스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PC온라인과 모바..

[ 게임 집중 분석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