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 커뮤니티

추천 커뮤니티

인기 커뮤니티

핫뉴스 취재기사 기대작 인기신작 업계소식 집중분석 커뮤니티
VR게임 | 웹게임 | 인디게임 | 포켓몬 | 탑10기사 | 시장분석
로그인 | 회원가입

홈 > 뉴스센터 > 취재기사

답답함 속에 묻어나는 리얼리티, ‘레드 데드 리뎀션2’

[ 등록일시 : 2018-11-12 03:41:20 ]

모두가 명작이라 극찬하는 ‘레드 데드 리뎀션2’을 처음 접하는 순간 당황스러운 기색을 감출 수 없었다. 박진감 넘치는 갱들의 난투극, 드넓은 서부의 무법자를 상상하는 것과 실제 게임은 상당히 거리감이 있었다.

초반부에서 뚜렷하게 역할이 드러나지 않은 캐릭터들과 그 밑에서 조직을 위해 식량 보급을 위한 동물 사냥, 실종된 동료 탐색 등 사소한 심부름에 다소 지루함을 느꼈다.

게다가 자동 이동이나 빠른 이동 없이 직접 패드를 눌러 이동해야 되는 불편함과 전투 후 전리품을 획득하기 위해 쓰러진 사람들의 옷을 하나하나 다 뒤지는 행동, 집 내부의 물건들을 찾기 위해 선반을 열고 물건을 하나씩 집는 행동들은 지루한 반복 행동이라 느끼기에 충분했다.

특히 일일이 말을 타고 이동하는 방식 때문에 실제 게임 플레이 시간 중 절반 이상이 말 위에 있다는 점은 상당히 아쉬운 요소가 됐다. 하지만 게임 속 불편함은 오히려 게임에 생기를 불어 넣고 게임의 가장 큰 장점으로 만들어준다.

말을 타고 이동함으로써 서부 세계의 생생함을 느낄 수 있고, 지루한 반복 행동이라 느낄 수 있는 불편한 디테일은 마치 게임 속 캐릭터가 실존 인물인 것 같은 느낌을 준다. 게임이기 때문에 편리를 위해 생략한 것이 아닌 사실을 최대한 묘사하려는 노력을 볼 수 있었다.

예를 들어 플레이어는 수시로 자라는 수염을 면도하며, 날씨에 따라 옷을 두껍게 또는 얇게 입어야 하는 것, 야생 동물을 사냥할 때도 동물들이 놀라서 도망가지 않도록 활을 사용한다. 

 
야생 동물 사냥에서 상당히 인상 깊었던 것은 바로 사냥 그 이후의 디테일이다. 단순히 사냥으로 보급품을 자동으로 획득하는 것이 아니라 직접 가죽을 벗기고 식재료와 가공 재료를 분리하는 모습, 사냥한 동물에 따라 가죽을 벗기는 모션이 다른 것 등도 정말 현실감 있게 느껴졌다.

사실성이 강조된 것은 플레이어만이 아니다. 게임 속 모든 오브젝트들이 게임과 현실의 경계를 허물고 있다. 플레이어를 대하는 NPC들의 반응, NPC들 각각의 개성, 시간이 지남에 따라 자연스럽게 변하는 날씨, 죽어 있는 사슴 앞에서 슬퍼하는 다른 사슴 등 세밀한 부분 하나하나가 마치 서부 세계를 그대로 투영시켜주는 느낌을 준다.

씻지 않은 플레이어 주변으로 오지 않으려는 NPC, 플레이어와 상호작용하는 NPC 등의 모습, 각각의 NPC들의 다른 행동들과 그들만의 살아가는 방식들은 마치 NPC가 게임 캐릭터가 아닌 것 같다는 생각이 들게 한다. 

그렇다고 NPC들이 완벽한 것은 아니다. 현재 가장 큰 문제는 NPC와 너무 쉽게 적대 관계가 되고 지명 수배 후 나타나는 보안관들의 속도가 너무 빠르다는 것은 현실감을 떨어뜨리곤 한다.

예를 들어 게임 중 플레이어가 NPC에게 피해를 입힌 경우 상대 NPC는 총을 쏘는데, 말을 타던 중 서로가 충돌한 경우 온전히 플레이어의 잘못이 아님에도 상대 NPC는 플레이어를 향해 죽기 살기로 총을 난사하며, 어려움에 처한 NPC를 도와주고 실수로 충돌해 피해를 입힌 경우에도 마치 원수인 양 공격을 하는 모습은 아쉽다.

 

인생은 선택의 연속. 게임 속에도 플레이어는 수많은 선택을 하게 된다. 누가 먼저 갈지에 대한 사소한 선택부터 누굴 살리고, 누굴 죽일지, 더 나아가 나를 위한 선택을 할지 또는 나를 길러준 조직을 선택할지 등은 마치 우리 자신이 서부의 일원으로서 고민하는 계기를 만들어 준다.

압도적인 퀄리티의 그래픽과 사운드, 서부 개척 시대의 연출 그리고 플레이어를 고민하게 만드는 질문들로부터 초반에 지루함과 불편함은 어느덧 사라지고 서부의 일원이 된 자신을 볼 수 있을 것이다.

비록 플레이어에게 불편한 점이 있는 것은 분명하나 느긋하게 즐긴다면 본인도 모르게 점차 서부 세계에 서서히 빠져든다는 것이 바로 ‘레드 데드 리뎀션2’의 최고 매력일 것이다.
   유정현기자 | jhyoo@gamey.kr
0

   18  
  유정현기자
  4281P
총 덧글수 ( 0개 )

드디어 빛보나? 한국게임정책자율기구 자율규제 동참 해외 게임 개발사 발표

취재기사 | 2019-07-09 | 최명진 기자 | 215

정책이 무색할 정도로 준수되지 않았던 해외 개발사 게임의 아이템 획득 확률 공개 사례가 증가하고 있다. 한국게임정책자율기구는 지난 달 30일 해외 개발사 게임의 아이템 확률 공개 ..

게임산업 큰 성장 이뤘다…문체부, 2018 콘텐츠산업 통계조사 결과 발표

취재기사 | 2019-07-09 | 최명진 기자 | 357

문화체육관광부는 4일 ‘2018 콘텐츠산업 통계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여기서 '게임' 부문의 매출 규모는 전년도보다 20% 이상 크게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콘텐츠산업 통계조사’는 국..

밸브 게이브 뉴웰 사장 "인덱스는 밸브의 새로운 이정표 될 것"

취재기사 | 2019-07-09 | 최명진 기자 | 192

밸브코퍼레이션의 공동설립자 겸 사장인 게이브 뉴웰(Gabe Newell)이 새로운 VR 헤드셋 '인덱스'가 밸브의 역사에 남을 '중요한 이정표'가 될 것이라고 언급했다. 밸브코퍼레이션이 지난..

역사 속으로?…아바, 대만 이어 중국 서비스도 종료

취재기사 | 2019-07-09 | 최명진 기자 | 174

텐센트를 통해 서비스되던 '아바(A.V.A)'의 중국 서비스가 종료된다. 2010년 서비스를 시작한 지 9년 만이다.텐센트는 지난 28일, '아바(현지명 전지지왕)' 공식 사이트를 통해 서비스 ..

포켓몬과 떠나는 즐거운 기차여행! 도쿄-하네다 공항 '포켓몬 모노레일' 운행시작

취재기사 | 2019-07-09 | 최명진 기자 | 190

올해 9월, 설립 55주년을 맞는 도쿄 모노레일 주식회사가 7월 1일부터 열차 외벽과 창문, 객차 내부 등에 피카츄를 비롯한 다양한 포켓몬으로 꾸며진 '포켓몬 모노레일'을 선보였다. 도..


모바일 게임, 해외 매출 사상 최대에도 ‘노심초사’…이유는?

취재기사 | 2019-07-08 | 이준혁 기자 | 213

한국은행은 5월 통신, 컴퓨터, 정보서비스 수입이 5억 9470만 달러로 1980년 관련 통계가 집계된 이후 최대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통신, 컴퓨터, 정보서비스 수입은 국내 회사들의 게임,..

국내 콘텐츠 산업의 최고 컨텐츠는 게임!

취재기사 | 2019-07-05 | 이준혁 기자 | 239

잘 만든 콘텐츠는 어마어마한 경제 효과를 가져다 준다. 조지 루카스의 스타워즈나 스티븐 스필버그의 쥬라기 공원, 마블의 슈퍼 히어로 같은 잘 키운 콘텐츠의 경제적 효과가 어마어마하다는 것은 오래전부터 잘 알려..

미국 앱스토어 1위 하이퍼캐주얼게임, 비결이 궁금해?

취재기사 | 2019-07-04 | 이재덕 기자 | 454

미국 앱스토어 1위. 게임을 만드는 사람이라면 누구나 욕심내는 랭킹이다. 미국 앱스토어는 한국보다 3배 정도 매출이 높은 것으로 알려져 있다. 매출 1위가 아니라 무료 1위지만 미국 ..

건전의 아이콘 '닌텐도'에 선정적인 신체노출 게임 출시...문제 없나? PS4와의 차이는?

취재기사 | 2019-07-02 | 이재덕 기자 | 617

에이치투엔터테인먼트가 미소녀 RPG '오메가 라비린스 라이프(닌텐도 스위치)'와 '라비린스 라이프(PS4)'의 8월 1일 한글판 출시를 앞두고 2일 예판에 들어갔다. 이 작품은 적을 쓰러트..

3년을 버틴 모바일게임 3종..DAU 추이 살펴보니...

취재기사 | 2019-07-02 | 이재덕 기자 | 523

아이지지닷컴의 모바일 전략게임 '로드모바일'이 3주년을 맞았다. 글로벌 게임이지만 한국 내에서 꽤 영향력을 발휘한 타이틀이다. 이 작품은 어떻게 3개월~6개월이 기본 사이클인 모바..


게임' 카테고리, 경쟁력 있는 앱 가장 많아...2018년 MAU 1위 게임은?

취재기사 | 2019-07-01 | 이재덕 기자 | 579

앱에이프(App Ape)가 지난 28일 발표한 '모바일 마켓 백서 2018' 자료에 따르면 카테고리별 MAU TOP10 앱의 시장 점유율 자료에서 게임 카테고리는 14.5%로 33개 카테고리 중에서 가장 ..

넥슨 신작 7종으로 올 여름 달군다...바람의나라:연 8월 CBT

취재기사 | 2019-06-27 | 이재덕 기자 | 485

현장에서는 넥슨 김현 부사장이 테일즈위버M과 바라의나라:연을 가장 먼저 소개했고, 신작 모바일 RPG 카운티사이드, 메이플스토리 오디세이, 커츠펠을 소개했다. 또 일본 시장을 타깃으..

넷마블 BTS월드 "왜 캡처가 안돼"...직접 게임해 보니

취재기사 | 2019-06-27 | 이재덕 기자 | 581

넷마블의 상반기 초대작 BTS월드가 전세계 176개국에 출시됐다. 아미들이 숙원은 풀렸을까.게임을 실행하면 가장 먼저 고민에 휩쌓인다. 방탄 콘서트 티켓에 당첨됐기 때문. 이걸 직접 ..

온라인 게임 셧 다운제, 월 50만원 결제 한도 폐지되나?

취재기사 | 2019-06-27 | 이준혁 기자 | 297

지금까지 국내에서 서비스하는 PC 온라인 게임은 월 결제 상한선이 존재해 왔다. 이는 지난 2003년부터 시행된 것으로, 당시 일부 온라인 게임들이 사행성을 조장한다는 지적과 미성년자들이 무분별하게 결제한다는 것..

“한국 유저=적극적인 플레이어”...’몬스터헌터 월드: 아이스본’ 츠지모토 료조 프로듀서

취재기사 | 2019-06-27 | 최명진 기자 | 489

캡콤은 25일 서울 CGV청담 시네시티에서 진행한 수렵액션게임 ‘몬스터헌터 월드(이하 몬헌 월드)’의 확장팩 ‘몬스터헌터 월드: 아이스본(이하 아이스본)’의 발표회에서는 츠지모토 료조 ..


[체험기] 15년차 밀레시안 기자의 마비노기 판타지파티 코스프레 도전기

취재기사 | 2019-06-27 | 최명진 기자 | 366

때는 2014년, 약 10년째 마비노기를 즐기고 있던 당시의 기자는 10주년 판타지파티에서 코스프레로 3위라는 큰 상을 받게 됐다. 세월은 흘러 5년 후인 2019년. 아직도 마비노기를 즐기고 있는 기자는 마비노기 15주년 ..

경영난에도 임원보수 인상? 니폰이치소프트웨어의 이중적 행보

취재기사 | 2019-06-27 | 최명진 기자 | 337

‘디스가이아’시리즈로 국내에서도 이름을 알린 일본 게임사 니폰이치소프트웨어(이하 니폰이치)가 최근 자금난에 봉착했다. 하지만 주식까지 매매해 회사를 살리려는 노력과는 반대로 임원진 보수를 5배 올리려는 시도..

대리게임 완전 아웃! 대리게임 처벌법 전면 시행

취재기사 | 2019-06-27 | 최명진 기자 | 347

2018년 12월 7일, 바른미래당 이동섭 국회의원이 대표 발의한 '대리 게임 처벌법'이 25일부터 시행된다.대리 게임 처벌법이란 '대리 게임을 게임물 관련 사업자가 승인하지 아니한 방법으로 게임물의 점수·성과 등을 대..

  1|   2|   3|   4|   5|   6  |   7|   8|   9|   10

[ 게임 집중 분석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