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 커뮤니티

추천 커뮤니티

인기 커뮤니티

핫뉴스 취재기사 기대작 인기신작 업계소식 집중분석 커뮤니티
VR게임 | 웹게임 | 인디게임 | 포켓몬 | 탑10기사 | 시장분석
로그인 | 회원가입

홈 > 뉴스센터 > 핫뉴스

[칼럼] WHO의 게임 질병 인정과 그에 대한 문제점

[ 등록일시 : 2019-05-29 12:08:24 ]


세계보건기구(WHO: World Health Organization)가 지난 25, 게임 중독을 공식 질병으로 인정하기로 결정했다. 단순히 게임을 즐기는 것을 질병으로 판단할 수 있다는 논란을 의식한 듯 WHO는 게임 중독 판정 기준을 지속성과 빈도, 통제 가능성에 초점을 두었다.

 

게임 통제 능력이 손상되어 다른 일상 생활보다 게임을 가장 중요하게 여기고, 그 결과가 12개월 이상 지속되면 게임 중독으로 판단한다. 또한 증상이 심각할 경우는 12개월 보다 적은 기간도 게임 중독 판정을 내릴 수 있다. 게임에 의해 개인, 가족, 사회, 교육, 직업 등의 분야에 심각한 장애가 발생한 경우에 게임 중독이라는 판단을 내릴 수 있도록 한 것이다. 이로서 게임 중독은 2022 1 1일부터 발효된다.

 

일단 WHO의 기준에 따르면 스스로 통제가 안되는 심각한 수준이 아닌 한에는 게임 중독 판정을 받기는 쉽지 않아 보인다. 즉 스스로 게임을 즐기는 시간을 정해놓고, 잘 지킬 수 있으면 문제가 없는 것이다. 하지만 이번 WHO의 이번 결정은 게임에 대해 잘 모르는 사람들에게는 새로운 오해와 문제를 불러올 가능성이 있다.

 

일단 게임 = 중독, 질병이라는 등식이 성립될 수 있다. 얼마 전 이슈가 됐던 모 TV토론 프로그램의 패널이 자신도 게임을 즐겼다며 예를 든 게임이 너구리, 갤러그였다. 이 게임들은 이미 40년 가까이 된 게임으로, 최근 유행하는 게임과는 거리가 있다. 패널의 이야기는 자신도 어릴 때부터 너구리, 갤러그 등의 게임을 해 와서 게임에 대해 잘 알고 있으며, 게임은 중독성이 있다는 의미로 이야기한 것 같다. 하지만 너무 오래된 게임을 예로 든 탓에 오히려 게임 문외한이라는 느낌을 주었다.

 

 

이번 WHO의 결정이 우려되는 것이 바로 이런 부분이다. 게임에 대한 부정적인 시각을 통해 게임을 즐기는 사람을 중독자로 몰기가 더 편해졌다는 것이다. 즉 어린이가 게임을 할 경우 게임을 하면 중독자가 될 수 있고, WHO가 게임을 중독, 병으로 판정했다는 이야기를 하며 게임은 나쁜 것이라는 인식을 심어줄 수 있다

 

이렇게 WHO의 이번 결정으로 게임에 대해 부정적인 시각을 가진 사람이 더욱 큰 소리를 내게 됐다. 이미 비디오 게임이 본격 탄생한 70년대 중반, 80년대 초반부터 게임을 하면 학업에 방해되고, 불량배들과 어울리기 쉽다며 게임 = 안 좋은 것이라는 인식이 있었다. 이러한 인식은 게임이 14조 규모의 커다란 산업이 된 지금도 크게 달라진 것은 없어 보인다. 사실 지금 게임은 여러 분야에 영향을 미치고 있다. 인공지능, 컴퓨터 그래픽, 네트워크 관련 기술, 보안, 가상 현실 등등이 모두 게임과 관련이 있다. 이렇게 게임은 여러 분야의 산업을 발전시킨 원동력이다.

 

 

현재 학생들은 학교, 학원으로 아침부터 밤까지 학업을 강요받고 있다. 그러한 학생들에게 달콤한 휴식 시간이 바로 게임이다. 잠시 쉬는 시간을 이용해 스마트폰으로 게임을 즐기고, PC나 게임기로 1~2시간 게임을 즐기는 것은 커다란 즐거움이다. 요즘 학생들은 게임을 통해 커뮤니티를 형성하기도 한다. 게임이 하나의 매개체가 되어 같은 관심사의 학생들과 어울리며 친구들과 가까워지는 것이다. 하지만 게임에 중독, 질병이라는 딱지가 붙으면 좋지 않은 시선이 더욱 안 좋아 질 수 밖에 없다.

 

이번 판정은 게임 산업에 여러 규제가 생길 가능성을 높였다. 중국 수출길이 막혀 가뜩이나 힘든 국내 게임사들은 새로운 규제와 세금으로 위축될 수밖에 없다. 특히 대형 회사들이 아닌 소규모 회사들에게 커다란 타격이 될 수 있다. 2018년 기준으로 국내 게임 산업 규모는 약 14조원에 달하는 커다란 시장을 형성하고 있다. 하지만 게임이 질병코드로 분류되면 2023년부터 향후 3년간 11조가 사라질 것이라는 전망도 나왔다.

 

현재 국내외 게임 업계와 단체들, 그리고 유저들은 이번 결정에 대해 부정적인 견해를 내비치고 있다. 당연한 결과다. 자신이 소속된 회사가, 혹은 자신의 취미 생활에 부정적인 이미지가 추가된다면 그 누가 좋아하겠는가? 그나마 최근 일부 게임들은 게임 시간을 제한하거나 일부 게임기는 플레이 시간을 관리하는 등 여러 안전 장치를 마련하고 있다. 오히려 닌텐도의 스위치는 게임기에 종이 공작을 더해 사물의 원리를 알려주는 등 게임과 교육과의 새로운 접목을 시도하며, 학습 효과를 높여주는 역할도 하고 있다. Wii 시절부터 유행한 운동 게임도 마찬가지다. 이렇게 게임은 오히려 학습이나 건강에 도움을 주는 도구로 사용도 가능하다.

 

이제 게임 중독에 대한 논쟁은 당분간 뜨거운 논쟁이 될 것이다. 과연 국내에서는 WHO의 이번 결정이 어떠한 영향을 미치게 될지 귀추가 주목된다.

   이준혁 기자 | rainbow123@empal.com
0

   12  
  이준혁 기자
  831P
총 덧글수 ( 0개 )

YJM의 독특한 '삼국지 인사이드' 포지셔닝...성공할까?

핫뉴스 | 2019-03-29 | 이재덕 기자 | 10819

1년동안 사포질(폴리싱)...유저가 원하는 건 다 넣었다!​ 와이제이엠게임즈(이하 YJM)가 '삼국지 인사이드'로 인싸가 되기 위한 준비작업을 마쳤다. '삼국지 인사이드'에 거는 기대가 크..

이 게임 캐릭터를 저 게임으로? 엔진의 멀티버스 시스템 분석

핫뉴스 | 2019-03-26 | 이재덕 기자 | 10745

-DC코믹스의 멀티버스와 유사한 개념...SDK 공개로 더욱 확대-콜라보 게임의 상위 개념...탈중앙화와 중앙화의 세계 이동도 가능-유니티게임 신작들 엔진 SDK 도입시 폭발적 확대 기대..

게이머 & 게임사가 바라본 유니티엔진SDK란?

핫뉴스 | 2019-03-22 | 이재덕 기자 | 10777

-​유니티엔진SDK 유니티에셋스토어 론칭 의미 분석블록체인 플랫폼 엔진이 유니티엔진SDK를 14일 유니티 에셋스토어에 론칭했다. 내용을 잘 모른다면 단순 업계 소식에 불과하겠지만 이 ..

차별성 강조한 ‘린’, 버그 해결이 우선 과제

핫뉴스 | 2019-03-21 | 유정현기자 | 10772

▲ 게임 화면 캡처지난 13일 사전 오픈을 공지하며 정식 서비스를 시작한 넥슨의 신작 ‘린:더라이트브링어(이하 린)’이 출시 후 약 일주일이 지났다.‘낯설 것이다 하지만 놀라울 것이다’..

[인터뷰] 이 남자가 사는법...3억DL '주행의달인' 안상하 대표

핫뉴스 | 2019-03-20 | 이재덕 기자 | 10775

대한민국 최고 모바일게임...합산 4억 다운로드​"단 한명이라도 내가 만든 게임을 '재미있다'고 해주면 살 맛이 난다." 수 많은 인디게임이 있지만 '주행의달인', '주차의달인'이라는 ..


"누구보다 빠르게, 남들과는 다르게" 마스터탱커 던전공략법

핫뉴스 | 2019-03-18 | 이재덕 기자 | 10829

와우(WOW)를 닮은 마스터탱커의 열기가 뜨겁다. 구글플레이에서 연일 인기 1위를 차지하고 있는 가운데, 기존 대륙식 MMORPG와 닮지 않은 색다른 매력이 어필하면서 오래 가는 스테디셀..

‘에픽게임즈’ 스팀 유저 감시 논란, 해명에도 유저 반응 싸늘

핫뉴스 | 2019-03-15 | 유정현기자 | 10871

지난 14일 ‘ResetEra’라는 게임 커뮤니티의 한 유저가 에픽이 스팀을 사용하는 유저들의 개인 정보를 수집하고 있다고 주장해 해외 게이머들 사이에서 큰 화제가 되고 있다. ‘ResetEra’..

클래게임즈, 전략게임 '문명전쟁' 글로벌 서비스

핫뉴스 | 2019-03-15 | 이다윗 기자 | 10741

모바일 전략 시뮬레이션 게임(Simulation, SLG) ‘문명전쟁’의 글로벌 도전이 시작된다. 얼마 전 개발사에서 퍼블리셔로 사업영역을 확장, 업계의 뜨거운 주목을 받은 클래게임즈(대표 정..

트라하, 리니지2M, BTS월드...2019년 기대작 출시 '점화'

핫뉴스 | 2019-03-15 | 이재덕 기자 | 10828

2019년 날이 풀리면서 신작들도 기기재를 켜고 있다. 1월 넥슨이 '스피릿위시'로 강렬하게 등장했지만 이내 고개를 숙였다. 하운드13의 헌드레드소울도 인기 1위까지 기록하며 비상한 관..

[기획]게임사 탑20 기상도 (13)-위메이드

핫뉴스 | 2019-03-14 | 최명진 기자 | 10714

◇위메이드 소개2000년 2월에 설립된 위메이드는 장수 IP인 미르의 전설로 국내뿐만 아닌 해외에도 이름을 알린 20년차 중견기업이다. 특히 여러 회사들이 우회상장을 시도한 것과 달리 ..


미리보는 '마스터탱커' 직업 순위는?..."역할분담이 중요한 게임"

핫뉴스 | 2019-03-13 | 이재덕 기자 | 10838

웹젠의 MMORPG '마스터탱커'가 출시됐다. 마스터탱커의 기반은 블리자드의 월드오브워크래프트(WOW)다. 따라서 그동안 웹젠이 선보인 뮤오리진의 시스템과는 많은 차이가 있다. 뮤오리..

넥슨, 탄탄한 신작 라인업으로 '불확실성' 의혹 털 것

핫뉴스 | 2019-03-12 | 이재덕 기자 | 10753

200만 사전등록 '크아비앤비M', MMORPG '트라하'에 기대​ 넥슨이 상반기 출시할 신작 모바일게임 10종을 공개했다. 매각을 앞둔 상황이서 어수선한 분위기일 텐데도 변함없이 '다양성'이..

렙업 빨라졌나? 달라진 '아인하사드'...유저 반응은?

핫뉴스 | 2019-03-11 | 이재덕 기자 | 10779

용옥 '비싸다' 의견에 '검토후 조정' 답변...실제 조정 여부는?​​리니지M의 렙업이 빨라진다. 89레벨에서 90레벨이 되는데 4년이 걸리지만 새로운 업데이트를 통해 9개월로 단축시킨다는..

[기획]게임사 탑20 기상도 (12)-네오위즈

핫뉴스 | 2019-03-10 | 최명진 기자 | 10761

◇ 네오위즈 소개2007년 창립한 네오위즈는 PC온라인 게임 유통사로 시작해 PC게임 포털인 피망을 운영하면서 이름을 알렸다. 이후 웹보드 규제 등의 이슈로 자체 개발의 비중을 늘려 가..

'이브'와 사랑에 빠진 펄어비스...행복할까?

핫뉴스 | 2019-03-08 | 이재덕 기자 | 10837

​'검은사막' 하나로 외롭게 십년 세월을 보낸 펄어비스가 새로운 짝을 찾았다. 세계적인 인기를 얻고 있는 이브온라인의 개발사 CCP게임즈다. 작년 9월 펄어비스는 2,500억 원에 CCP게임..


[핸즈온] '이오스나이츠' vs '검은사막 모바일'

핫뉴스 | 2019-03-06 | 이재덕 기자 | 10758

블록체인게임 '이오스나이츠'와 모바일게임 '검은사막M'. 도저히 연관성도 없고, 비교할 구석이 없는 이 두 게임의 비교라니....의아할 수도 있다. 두 게임을 비교하는 이유는 공교롭게..

다시 일본 게임 전성 시대. 일본 게임은 어떻게 부활했나?

핫뉴스 | 2019-03-04 | 이준혁 기자 | 10798

◇비디오 게임의 기틀을 만든 일본 게임 1970년대 후반, 스페이스 인베이더를 시작으로 한 일본의 비디오 게임은 전 세계를 휩쓸었다. 반면 1980년대 초반, 미국은 아타리 쇼크의 발..

[기획]게임사 탑20 기상도 (11)-그라비티

핫뉴스 | 2019-02-28 | 최명진 기자 | 10807

◇그라비티 소개1998년 악튜러스를 개발 중이던 현 IMC게임즈 김학규 대표의 개발팀을 2000년 4월에 김정률 전 회장이 인수해 법인화한 회사가 그라비티다.2002년 서비스를 시작한 라그나..

  1|   2|   3|   4|   5|   6  |   7|   8|   9|   10

[ 게임 집중 분석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