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 커뮤니티

추천 커뮤니티

인기 커뮤니티

핫뉴스 취재기사 기대작 인기신작 업계소식 집중분석 커뮤니티
VR게임 | 웹게임 | 인디게임 | 포켓몬 | 탑10기사 | 시장분석
로그인 | 회원가입

홈 > 뉴스센터 > 핫뉴스

'좌충우돌', 에어 CBT 체험기 "하늘을 난다는 건..."

[ 등록일시 : 2019-06-05 15:35:45 ]

게임에서 하늘을 난다는 건 쉬운듯 쉽지 않다. 예전 유명 비행 시뮬레이션 게임에서 비행기를 못 뛰워서 한참 헤맨 기억도 나고, 와우에서 그리핀을 타고 날던 기억, 아이온 어비스에서 날개를 퍼덕이며 빨간색 상대를 향해 날카로운 뒷침을 가하던 기억도 난다.

정해진 경로를 날거나, 퍼득퍼득 단 시간만 비행하던 와우나 아이온에 비해 에어는 온전하게 하늘을 난다. 비행을 하면 날개가 나와서 활강을 하고, 비행선을 타면 자신이 원하는 어디든 갈 수가 있다. 물론 연료나 내구도 시스템이 있어 수리나 자원이 필요하긴 하지만 아름다운 오픈필드를 마음대로 날아서 여행할 수 있다는 것은 설레는 일임에 틀림 없다. 

그간 이런 게임이 없었기에 만드는 것도 쉽지 않았을 터. 크래프톤 김형준 총괄PD의 말이 떠오른다. '하늘 참 만들기 어려웠다'는 말. 하층, 중층, 상층의 하늘을 모두 경험해보진 못했어도 CBT를 경험해 보니, 잘 만들었다. 초반 대박 느낌이 난다. 섬세한 그래픽에 꽉찬 느낌이 초반 분위기를 압도한다. 타워에 올라가 첫 비행을 할 때의 짜릿한 느낌. 나쁘지 않다. 유격에서 막타워를 타듯, 타워를 오르며 '날다 떨어지면 어떡하나? 컨트롤이 잘 될까?' 하는 기대감과 걱정이 앞선다. 


첫 비행의 긴장감

좀 더 높은 곳에서 날았다. 컨트롤은 점프 후 스페이스키다. 컨트롤이 서툴러 당혹스러워 하던 중 '탈것'이 눈에 보인다. 파판의 초코보를 닮은 탈것을 타니 한층 안정된 비행이 가능하다. 비행은 직관적이다. 마우스 방향을 위로 향하면 위로, 아래로 향하면 아래로 난다. 나중에 안 사실이지만 SHIFT를 누르면 '하강', F를 누르면 '상승'이다. B는 탈것 해제다. 모바일만 하던 유저라면 키보드로만 하는 컨트롤이 낯설 수 있다. 

과열 없이 신나게 쏘고 싶다!

공중전은 어떨까? 요즘 강남이나 판교에서 유행처럼 번지고 있는 전동퀵보드. 에어에서 가장 낮은 등급이 바로 이 킥보드와 같은 심플함을 자랑한다. 지스타에 비해 많이 개선됐다고 했는데, 너무 짜리몽땅해진 탓인지 비행선의 앞뒤가 헷갈린다. 비행선을 돌리는 것은 직관적인데, 앞뒤가 맞지 않으면 적기를 향해 조준과 발사가 안되는 것은 불편하다. 

확실히 개선됐다고 느껴지는 것은 대형 비행선을 타고 다닐 때다. RVR전에서 대형 비행선을 혼자서 몰고 가는데 길쭉한 모양 때문에 앞뒤가 헷갈리지는 않는다. 단, 방향을 반대로 바꾸기가 힘들다. 대신 이 대형 비행선의 타격감 하나는 제대로다. 무기를 발사하면 레이저를 쏘듯 방향이 먼저 그려지고, 이어 모든 것을 쓸어버릴 듯한 대형 빔이 폭발하듯 적을 향해 쏟아진다. 적의 HP는 죽죽 닳는다. 


모든 걸 녹여버릴 기세

하지만 기관총과 같은 일반 공격의 타격감은 높지 않다. 내가 맞고 있을 때는 확실히 아프다는 느낌이 드는데, 일반 공격을 할 때는 쏘고 있는 것 맞나 싶을 때가 있다. 타격을 할 때 반동감이 느껴진다면 개선될 수 있겠다. 아울러 비행기 지나간 자국처럼 상대가 움직이는 방향을 쉽게 식별할 수 있다면 좋겠다. 상대의 진행방향 앞을 미리 조준해서 맞추는 일도 재미날 듯 싶다. 'WW'를 누르면 빨리 달리고, 비행선이라면 더 빨리 난다. 이때는 물기를 머금은 공기가 바로 옆을 휙휙 내달리는 느낌이 난다. 이것으로 물체의 속도감을 표현했다. 느낌은 나지만 강렬함은 덜하다.  


빠른 질주...속도감 있게 표현했다!

RVR의 느낌은 말 그대로 '아수라장'이다. 태국 베타테스트 영상을 보며 어느정도 예상을 했지만 이 정도일 줄은 몰랐다. 시야가 뿌옇게 되기도 하고, 불 바다가 될 때도 있다. 하늘에서 땅에서 마갑기에서 쏟아지는 온타리와 벌핀 세력의 거센 공격이 이루어지는 RVR 전장은 피아를 구분하기 힘들 정도로 정신이 없다. 이것이 대형 PVP의 느낌이다. 

게임 룰에 대한 개념만 있고, 충분한 컨트롤 실력만 있다면 전투를 승리로 이끌었다는 자부심이 생길만 하다. 전장을 읽을 줄 아는 지휘관의 지휘아래, 일사분란한 동작으로 적진을 향해 공격을 퍼붓는다면 승산이 있다. 리그오브레전드와 같은 AOS게임을 많이 해본 유저라면 재미가 배가 될 수 있다.

그리고 확실히 맨 몸으로 적진에 뛰어드는 것보다는 마갑기를 타는 것이, 마갑기 보다는 비행선을 타는 것이 유리하다. 하지만 마갑기도 3번이라는 한계가 있고, 비해선은 수리하는데 비용이 들기 때문에 '쩐쟁(돈의 싸움)'이 될 가능성이 있다. 


성물을 둘러싼 공중전 '용의협곡'

RVR 전장 '용의협곡'은 꽤 오랜 시간동안 진행이 됐다. 이 전장은 전반전과 후반전으로 나눠 진행되는데, 적의 성물을 더 빨리 파괴한 쪽이 승리한다. 이 심플한 규칙에도 불구하고 초반에는 어떤 것을 파괴해야할지, 어디로 가야할지 쉽게 구분이 가지 않았다. 빨간색 적만 보이면 공격하는 식이다. 오히려 성물을 빨간색과 파란색으로 지도에 표시하여 피아식별을 분명히 하는 등, 좀 더 직관적인 인터페이스로 거듭날 필요가 있다.


꿈에도 그리던 집을 게임에서!

CBT 체험 마지막에는 집도 샀다. 가장 관심이 가는 콘텐츠 중의 하나가 바로 이것인데, 집 앞에 게시판이 있었고, 눌렀더니 '살 거냐'는 물음에 덜컥 사버렸다. 내 집이 생겼다는 것에 기쁘고, 텅 빈 집안을 돌며 어떤 물건으로 채울까를 상상하니 즐겁다. 검은사막의 영지와는 또 다른 느낌이다. 심즈 시리즈의 집과 닮았다. 아파트가 아닌 뜰이 있는 단독주택이라 더욱 좋다. 그런데 10만원에 구매했는데 세금 2만원이라니, 너무 비싸다. 


원하는 집기는 직접 만들어 채운다

집안을 채울 물건은 직접 만들어야 한다. 에어의 주택은 2개로 이루어져 있다. 하나는 집이고, 하나는 집안을 채울 집기를 만드는 제작소다. 생산시설의 업그레이드와 제작소 업그레이드, 생산시설 배치, 상인 고용, 앞마당꾸미기, 주택 내부 꾸미기, 주택외관 꾸미기 등 메뉴만 봐도 데코레이션에 대한 기대감이 부풀어 오른다. 

에어 CBT에서는 대형 진영전(RVR)이 가장 강렬한 경험을 선사했다. 시간을 정해두고 들어가야 한다는 점이 아쉽지만, 한 치 앞을 내다볼 수 없는 긴장감 넘치는 플레이는 에어의 가장 큰 특징임에 틀림 없다. 에어의 공식적인 CBT는 6월 26일부터다. 방대한 콘텐츠와 날것(?)의 특징을 온전히 느껴볼 수 있는 시간이다.  

   이재덕 기자 | game@gamey.kr
0

   30  
  이재덕 기자
  44177P
총 덧글수 ( 0개 )

NHN엔터 주가 '급등'시킨 '닥터마리오월드' 어떤 게임?

핫뉴스 | 2019-02-01 | 이재덕 기자 | 1069

엔에이치엔엔터테인먼트의 주가가 1일 현재, 전일 대비 14% 급등했다. 닌텐도가 1일 발표한 보도자료 때문이다. 닌텐도는 1일 '스마트폰 디바이스 게임 어플 사업에 있어 라인주식회사와..

[기획] 게임사 탑10 2019년 기상도(7)-NHN엔터테인먼트

핫뉴스 | 2019-01-31 | 이재덕 기자 | 1179

게임은 구름, 앞선 기술력으로 전망은 밝아​싣는 순서◇ NHN엔터테인먼트 소개◇ 2018년 이슈와 정세◇ 2018년 출시 게임 분석◇ 2019년 출시 예정 게임 분석◇ 2019년 종합 전망◇ NHN엔터테..

한 게임 스트리머가 올린 영상에 ‘AMD vs 인텔’ CPU 논란 재점화

핫뉴스 | 2019-01-30 | 유정현기자 | 1970

출처: 눈쟁이유튜브 채널최근 트위치와 유튜브에서 ‘눈쟁이’라는닉네임으로 활동하는 스트리머 영상으로 인해 게이머들 사이에서 ‘AMD vs 인텔’이란 주제가 큰 논쟁거리가 되고 있다. 지..

[기획] 게임사 탑10 2019년 기상도(6)-컴투스

핫뉴스 | 2019-01-29 | 최명진 기자 | 1217

컴투스는 국내 게임 개발사중 잔뼈가 굵은 백전노장이다. 1998년 IMF시절에 설립된 컴투스는 피처폰 게임부터 스마트폰 게임 초기까지 누구도 범접할 수 없는 1위 모바일 게임사였다. ..

게임사 탑10 2019년 기상도(5)-스마일게이트

핫뉴스 | 2019-01-28 | 이재덕 기자 | 1330

싣는 순서스마일게이트 소개2018년 게임 분석2018년 이슈와 정세2019년 출시 예정 타이틀 분석2019년 종합 전망◇ 스마일게이트 소개스카일게이트는 2002년 설립히우 크로스파이어라는 FP..


게임이 60% 빨라진다" 보급형 그래픽카드 RTX2060, 가성비 '갑' 맞나?

핫뉴스 | 2019-01-25 | 이재덕 기자 | 1577

GTX2060이 15일 출시됐다. 레이트레이싱 등 최신 기술이 적용된 제품인데다 보급형 모델이라 유저들의 관심이 집중됐다. 이전 보급형 모델인 GTX1060보다 게임 속도가 60%가 빨라졌다. ..

한국판 알파고 '한돌', 국내 바둑프로 올킬.... 그래서 뭐할껀데?

핫뉴스 | 2019-01-23 | 이재덕 기자 | 1313

한돌의 어머니 송은영 팀장, 기술연구센터 박근한 이사, 한돌의 아버지 이창률 팀장,​한돌 2.0버전, 이세돌 9단과 대전을 벌인 '알파고리' 보다 기력 높아​ 한국판 '알파고' 한돌이 국내..

2018년 세계 게임매출 순위 공개...한국게임 해외경쟁력은 일부의 전유물?

핫뉴스 | 2019-01-22 | 최명진 기자 | 2019

글로벌 시장 조사 업체 닐슨의 게임 시장 전문 자회사 슈퍼데이터가 20일 2018년도 세계 게임들의 매출 순위을 공개했다.무료게임 매출 상위 10위권에는 PC온라인게인 4종, 모바일게임 6..

구글 매출 탑10 신입생.... 넌 누구냐?

핫뉴스 | 2019-01-22 | 이재덕 기자 | 1628

스피릿위시, 신명, 배틀그라운드 탑10 진입​구글 최고매출 순위가 또 한번 요동치고 있다. 스피릿위시와 신명, 배틀그라운드가 구글 매출 탑10 안에 들었다. 일반적으로 구글 매출 10등..

[기획] 게임사 탑10 2019년 기상도(4)-크래프톤

핫뉴스 | 2019-01-21 | 최명진 기자 | 1711

배그의 아버지 블루홀이 작년 11월 블루홀이라는 이름을 버리고, 사명을 크래프톤으로 변경했다. 크래프톤은 중세 유럽 장인들의 연합 '크래프트 길드'에서 착안해 지은 이름이다. 우수..


[기획] 게임사 탑10 2019년 기상도(3) – 엔씨소프트

핫뉴스 | 2019-01-20 | 이재덕 기자 | 1242

엔씨소프트 소개엔씨소프트 주식 시세2018년 이슈와 정세2018년 게임 분석2019년 출시 예정 타이틀 분석2019년 종합 전망◇ 엔씨소프트 소개엔씨소프트는 1997년 한글과컴퓨터 출신의 김..

"H5게임 시장 폭발적 성장할 것" H5게임 시장의 현주소는?

핫뉴스 | 2019-01-18 | 이재덕 기자 | 1728

중국에서는 이미 5조 시장 열려...국내서도 곳곳에서 '도전장' 아직은 낯설기만 한 HTML5게임(이하 H5게임)에 대한 진지한 논의가 국내에서 진행됐다. 이미 중국에서는 5조가 넘는다는 ..

와이디온라인, 전(前) 대표이사 횡령으로 거래 정지

핫뉴스 | 2019-01-17 | 최명진 기자 | 1274

게임 개발 및 유통사인 와이디온라인이 이전 수뇌부들의 '업무상 횡령'을 이유로 주권매매 거래가 정지됐다.와이디온라인은 16일, 변종섭 대표이사가 김남규 전(前) 대표이사, 김상일 전..

"대통령도 리니지M하나?" 대통령 옆자리 앉은 김택진·방준혁...네티즌 반응은?

핫뉴스 | 2019-01-16 | 이재덕 기자 | 1673

게임사 대표가 대통령 옆자리에 앉은 것만으로 업계의 위상이 올라갔다는 평이 줄을 잇고 있다. 그간 게임을 사회악으로 몰며 부정적인 인식이 강했던 터라, 게임업계가 더욱 고무적인 ..

[기획] 게임사 탑10 2019년 기상도(2)-넷마블

핫뉴스 | 2019-01-15 | 최명진 기자 | 1886

넷마블의 부진했던 2018년 성적과 라인업은 추진력을 얻기 위함이었을까? 넷마블이 2019년 굵직한 대작 타이틀을 통해 도약할 준비에 나섰다.◇ 2018년 연간 분석넷마블은 2017년 지스타..


프로게이머 연봉 1.8억... 아마추어 절반 이상은 '무일푼'

핫뉴스 | 2019-01-11 | 이재덕 기자 | 1705

국내 프로게이머의 연봉 통계가 나왔다. e스포츠 프로선수들의 평균 연봉은 1억 7,558억 원으로 집계됐다. 프로선수의 연령은 20-22세가 가장 많았고, 경력은 1-4년이 가장 많았다. 이미..

[기획] 게임사 탑10 2019년 기상도(1)-넥슨

핫뉴스 | 2019-01-10 | 이재덕 기자 | 1560

주식회사 넥슨(이하, 넥슨)은 1994년 김정주 대표가 창립했다. 1996년 세계 최초의 그래픽 MMORPG '바람의나라'를 개발한, 세계적인 게임 회사다. 일본으로 본사를 옮긴 후 2011년 도쿄 ..

김정주, 넥슨 매각 '말말말'.... 매각 배경과 파장, 행보

핫뉴스 | 2019-01-04 | 이재덕 기자 | 1787

​국내 1위 게임사 넥슨의 매각을 두고, 온 나라가 시끄럽다. 넥슨과 넥슨 매각 이슈는 3일 내내 실검에 올랐다. 특히 10대들은 하루 종일 넥슨 매각을 검색, 실검 1위를 차지했을 정도. ..

  1|   2|   3|   4|   5  |   6|   7|   8|   9|   10

[ 게임 집중 분석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