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 커뮤니티

추천 커뮤니티

인기 커뮤니티

핫뉴스 취재기사 기대작 인기신작 업계소식 집중분석 커뮤니티
VR게임 | 웹게임 | 인디게임 | 포켓몬 | 탑10기사 | 시장분석
로그인 | 회원가입

홈 > 뉴스센터 > 취재기사

에픽게임즈, 300만 달러의 주인공은 누구?...‘포트나이트 월드컵’개최

[ 등록일시 : 2019-05-22 11:33:53 ]

에픽게임즈 코리아가 3명의 한국 선수들이 아시아에서 가장 뛰어난 기량을 선보이며 ‘포트나이트 월드컵’ 결승 진출을 확정했다고 22일 발표했다.

지난 19일까지 6주 차 온라인 오픈까지의 성적을 중간 결산한 결과, 전 세계에서 솔로 모드 59명, 듀오 모드 30팀이 최종 결승전 진출이 확정됐으며, 한국에서는 3명의 선수가 우수한 성적으로 솔로 모드 결승전 티켓을 확보했다.

OP Gaming 소속의 박성빈(TOP_FaxFox iwnl) 선수가 1주 차 아시아 서버 솔로 모드 1위를 차지하며 처음으로 결승전 티켓을 확보했다. 이어 3주 차에 같은 OP Gaming 소속의 강성우(TOP_Banny iwnl) 선수가 아시아 서버 솔로 모드 1위를 차지하며 뉴욕행을 확정했다. 또 Meta Gaming 소속의 이종수(Meta Peterpan) 선수가 5주 차 아시아 서버 솔로 모드 1위를 차지해 결승전이 펼쳐지는 뉴욕행을 확정했다. 이에 따라 세 플레이어 모두 각 주차 1위 상금인 3,000달러를 획득했다. 

‘포트나이트 월드컵’은 전 세계에서 가장 실력이 뛰어난 <포트나이트> 플레이어를 가리는 e-스포츠 행사로, 7월 26~28일 뉴욕에서 최종 결승전이 개최된다.

‘포트나이트 월드컵’ 결승전 진출자를 가리기 위한 예선전인 온라인 오픈은 총 10주간의 여정으로, 지난 4월 13일부터 시작됐다. 전 세계 누구나 참가할 수 있는 온라인 오픈은 솔로 모드와 듀오 모드가 격주로 진행되며, 결승전 티켓 외에도 매주 총 1백만 달러(한화 약 11억 9,300만 원)의 상금을 두고 전 세계 플레이어들의 치열한 경쟁을 펼쳤다. 지난 5월 19일부로 총 6주 차 토너먼트를 마쳤으며 앞으로 4번의 토너먼트가 남아있다.

뉴욕에서 펼쳐지는 최종 결승전에 진출한 모든 선수들은 최소 5만 달러(한화 약 5,967만 원)를 확보하게 되며, 뉴욕 결승전 솔로 토너먼트 챔피언은 3백만 달러(한화 약 35억 7천만 원)의 상금을 차지하게 된다. 온라인 예선전과 뉴욕 결승전을 포함해 2019년 한 해 동안 포트나이트 e-스포츠 대회에 걸린 총상금은 1억 달러(한화 약 1,193억 원) 규모다.

   김민희 기자 | press@gamey.kr
0

   36  
  김민희 기자
  138150P
총 덧글수 ( 0개 )

[ 게임 집중 분석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