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 커뮤니티

추천 커뮤니티

인기 커뮤니티

핫뉴스 취재기사 기대작 인기신작 업계소식 집중분석 커뮤니티
VR게임 | 웹게임 | 인디게임 | 포켓몬 | 탑10기사 | 시장분석
로그인 | 회원가입

홈 > 뉴스센터 > 핫뉴스

[인터뷰] 비스킷 신명진 대표 "'이오스나이츠', 허들 낮춘다"

[ 등록일시 : 2019-04-29 18:57:03 ]

세계 1위 블록체인게임 게임 개발사 비스킷 신명진 대표가 자사의 블록체인게임 '이오스나이츠'의 허들을 낮출 것이라는 의지를 강력하게 표명했다. 

'이오스나이츠'는 블록체인 앱 랭킹 사이트 댑래더에서 게임 분야 1위 앱이다. 세계 1위 블록체인게임이라는 얘기다. 사실 국내에서 스마트폰으로 즐길 만한 블록체인게임은 '이오스나이츠'밖에 없다. 방치형에다 인디게임 수준급 그래픽의 게임이라, 유저들로부터 '이게 무슨 게임이냐'는 핀잔을 받기도 하지만, 이것이 세계 최고 수준이고, 최선이라는 얘기다. 



댑래더 게임 순위

앞서 나온 게임이라 성과도 있다. 이미 DAU 4천, MAU 8천을 훌쩍 넘겼고, 10만EOS(약 5.5억 원)의 누적매출을 올리기도 했다. 중요한 것은 이것이 아니라 크립토키티에 이어 블록체인게임의 시그니처와 같은 존재가 되다보니, 곳곳에서 손짓을 하고 있다는 점이다. 개발사인 비스킷팀의 몸값이 상승중이다. 


◇ '이오스나이츠'는 실험적인 작품...높은 진입장벽 '단점'

29일 서울 강남역 위워크 건물에서 신명진 대표를 만났다. 밤낮 가리지 않고 개발에만 몰두하는 푸석푸석한 개발자의 느낌이 아니라 세련되고 훤칠한 훈남 스타일이다. 

블록체인게임을 개발한 계기를 묻자, 신 대표는 "원래 라인(LINE) 출신이다. 작년 4월부터 '이오스나이츠' 개발을 시작했고, 8월 출시했다. EOS 발표 이후 게임과 관련된 성능이 나오기 시작했고, 과연 게임을 만들수 있을까 하는 실험적인 시도가 계기가 됐다"며 '이오스나이츠'의 개발 계기를 설명했다. 

실험적인 작품이다보니 모든 측면에서 제약이 많았다. 현 시점에서 가장 큰 것은 진입 장벽이다. 구글스토어에는 올라와 있으나, 별도의 지갑을 생성해야 하고, 또 거래소를 통해 EOS라는 코인을 구매해서 지갑으로 보내야 하는 일련의 과정을 소화해낼 만한 유저가 많지 않은 것. 신 대표가 미팅을 하면서 만나는 업계 사람들도 어려워 할 정도. 신 대표가 보는 풀체인 유저는 10만 명이다. 이오스플랫폼 유저가 10만이고, 이중 게임 유저는 2만 명 이하다. 이렇게 높은 진입 장벽은 게임 내에서도 악재로 작용했다. 만들어둔 아이템이 팔리지 않았고, 고렙 유저들이 많은 일명 '고인물' 게임이 됐다. 


◇ 개발과 경영 따로...각자 대표 시스템으로 펀딩 진행중

다행인 것은 가장 앞서나가는 블록체인게임인 만큼 펀딩이 수월했다. 여러 곳에서 계약 관련 이야기가 진행중이며, 국내에 한하지 않고, 해외 자본에도 문을 열어두었다. 현재 공동대표를 맡고 있는 이재빈 대표는 중국 출장을 오가며 펀딩 업무를 진행중이다. 이재빈 대표가 공동대표를 맡은 것은 최근의 일이다. 프로그램을 맡은 신 대표가 밋업과 같은 곳에 불려다니다보니 개발에 소홀해질 수밖에 없었다. 이후 개발에 집중하기 위해 회사를 대표할 이재빈 대표를 새롭게 영입한 것. 

신 대표는 스스로 회사의 밸류에이션을 스케일있게 산정했다. 그중 일부만 펀딩을 받을 예정이다. 이 펀딩을 통해서 인원을 보강해서 새로운 블록체인 플랫폼을 통해 '이오스나이츠' 하이브리드 버전을 선보일 예정이다. 이 버전은 구글스토어에 올라온 일반적인 게임과 다를 바가 없지만 필요하면 블록체인 기능을 활용할 수 있는, 말 그대로 하이브리드 버전이다. 

 

◇ '이오스나이츠'의 차기작은 어떤 작품?

이 버전의 핵심은 유저에게 돈을 쓰게 하는 것이 아닌, 돈을 받게 하는 전략이다. 유저간 거래나 이벤트 등을 통해서 받은 게임 아이템을 보관하려면 지갑이 필요하고, 자연스럽게 월렛과 계정을 만들게 되는 유저 친화적인 정책이 포함됐다. 

신 대표는 "빅 승윙보다는 플랫폼 포팅과 같은 스몰샷을 통해 회사가 할 수 있는 것을 하려 한다. 게임성으로 승부하는 것이 목표"라고 말했다. 신 대표의 이번 도전은 두 번째다. 첫 번째 도전은 2014년 NHN엔터테인먼트를 통해 출시한 '히어로즈앤나이츠'다. 구글 매출 150위까지 가며 선방했지만 신 대표 마음에는 들지 않는 모양이다. 첫 타이틀의 경험을 살려 이번 타이틀을 제대로 살려보겠다는 신 대표의 의지가 돋보인다. 

'이오스나이츠'에 이은 두 번째 작품도 구상중이다. '이오스나이츠'에 비해 좀 더 진입장벽이 낮고, 보다 게임스러운 게임(?)이 될 전망이다. 장르도 RPG이 아닌 캐주얼 느낌이 나는 시뮬레이션 게임이 될 전망이다. 

비스킷 신명진 공동대표


◇ 드롭률은 이미 공지, 인플레이션 이슈

현재 게임에서 이슈가 되고 있는 부분에 대한 질문도 이어졌다. 내장지갑 지원으로 진입장벽이 낮아졌냐는 질문에는 "어느정도 맞지만 여전히 자원 설정(스테이크, 언스테이크) 개념을 어려워한다"며 "그래서 생각한 것이 하이브리드 버전"이라고 답했다. 

최근 커뮤니티에서 가장 핫한 이슈 중의 하나인 드롭률과 관련해서는 "이미 공지했다. 게임 내 인플레이션 이슈로 인해 어쩔 수 없는 선택이었고, 이미 공지를 했지만 늦게 들어온 유저라면 못 보고 지나쳤을 수 있다"고 해명했다.

PK 시스템은 언제 나오느냐는 질문에는 "그것은 비스킷팀의 작품이 아니다.  헬로키티 팬의 작품처럼 '이오스나이츠' 팬이 만들고 있는 작품이다. 생태계 확장을 위해 사용을 허락해줬다"며 이오스나이츠 캐릭터를 활용한 PK게임이 제작되고 있음을 밝혔다. 


서비스 10개월이 다 되어가는 ''이오스나이츠''는 이제 '늙었다'는 표현이 어울릴 정도로 고렙 유저들로 가득 차 있다. 오히려 가장 낮은 등급의 재료나 아이템을 마켓에 올리면 더 잘 팔릴 정도다. 여기에 인플레이션 이슈까지 더해져 게임이 위태롭다. 하지만 유저들이 떠날 수 없는 것은 방치형이 주는 색다른 재미 때문이다. 그들이 원하는 것은 새로운 재미 보다는 새로운 유저의 유입이 더 크다. 그것이 그들에게는 더 큰 보상이다. 

오는 7월이면 '이오스나이츠'의 하이브리드 버전을 볼 수 있을 전망이다. 또 '이오스나이츠'의 포팅(다른 플랫폼으로의 개발)도 계속 이루어질 예정이다. 그러나 이들끼리의 호환이 전혀 이루어지지 않는다면 소용이 없다. '이오스나이츠'는 게임내 코인과 게임밖 코인 모두 이오스 하나다. 두 코인이 구분된 브릴라이트나 GXC와 다른 점이다. 플랫폼이 다르고 이를 움직이는 코인은 달라도, 게임내 코인이 스테이블(Stable, 안정적인) 코인의 역할을 해줄 수 있다. 그 만큼 블록체인 콘텐츠에서 코인경제는 어렵다. 비스킷팀이 이를 슬기롭게 극복하고 스스로 책정한 밸류에 걸맞는 기업으로 거듭날지, 귀추가 주목된다.  

   이재덕 기자 | game@gamey.kr
0

   30  
  이재덕 기자
  47467P
총 덧글수 ( 0개 )

"블록체인게임 1시간만에 만들기" 유니티엔진SDK 적용 실전(1)-사례

핫뉴스 | 2019-04-01 | 이재덕 기자 | 11044

ERC-1155 표준의 이해...'식스드래곤' SDK 적용 사례 분석엔진이 적용하고 있는 ERC-1155 표준은 작년 6월 처음 발표됐고, SDK는 올해 3월 출시된 나름 신기술이다. 신기술이라는 것은 ..

YJM의 독특한 '삼국지 인사이드' 포지셔닝...성공할까?

핫뉴스 | 2019-03-29 | 이재덕 기자 | 11161

1년동안 사포질(폴리싱)...유저가 원하는 건 다 넣었다!​ 와이제이엠게임즈(이하 YJM)가 '삼국지 인사이드'로 인싸가 되기 위한 준비작업을 마쳤다. '삼국지 인사이드'에 거는 기대가 크..

이 게임 캐릭터를 저 게임으로? 엔진의 멀티버스 시스템 분석

핫뉴스 | 2019-03-26 | 이재덕 기자 | 11014

-DC코믹스의 멀티버스와 유사한 개념...SDK 공개로 더욱 확대-콜라보 게임의 상위 개념...탈중앙화와 중앙화의 세계 이동도 가능-유니티게임 신작들 엔진 SDK 도입시 폭발적 확대 기대..

게이머 & 게임사가 바라본 유니티엔진SDK란?

핫뉴스 | 2019-03-22 | 이재덕 기자 | 11102

-​유니티엔진SDK 유니티에셋스토어 론칭 의미 분석블록체인 플랫폼 엔진이 유니티엔진SDK를 14일 유니티 에셋스토어에 론칭했다. 내용을 잘 모른다면 단순 업계 소식에 불과하겠지만 이 ..

차별성 강조한 ‘린’, 버그 해결이 우선 과제

핫뉴스 | 2019-03-21 | 유정현기자 | 11083

▲ 게임 화면 캡처지난 13일 사전 오픈을 공지하며 정식 서비스를 시작한 넥슨의 신작 ‘린:더라이트브링어(이하 린)’이 출시 후 약 일주일이 지났다.‘낯설 것이다 하지만 놀라울 것이다’..


[인터뷰] 이 남자가 사는법...3억DL '주행의달인' 안상하 대표

핫뉴스 | 2019-03-20 | 이재덕 기자 | 11111

대한민국 최고 모바일게임...합산 4억 다운로드​"단 한명이라도 내가 만든 게임을 '재미있다'고 해주면 살 맛이 난다." 수 많은 인디게임이 있지만 '주행의달인', '주차의달인'이라는 ..

"누구보다 빠르게, 남들과는 다르게" 마스터탱커 던전공략법

핫뉴스 | 2019-03-18 | 이재덕 기자 | 11169

와우(WOW)를 닮은 마스터탱커의 열기가 뜨겁다. 구글플레이에서 연일 인기 1위를 차지하고 있는 가운데, 기존 대륙식 MMORPG와 닮지 않은 색다른 매력이 어필하면서 오래 가는 스테디셀..

‘에픽게임즈’ 스팀 유저 감시 논란, 해명에도 유저 반응 싸늘

핫뉴스 | 2019-03-15 | 유정현기자 | 11194

지난 14일 ‘ResetEra’라는 게임 커뮤니티의 한 유저가 에픽이 스팀을 사용하는 유저들의 개인 정보를 수집하고 있다고 주장해 해외 게이머들 사이에서 큰 화제가 되고 있다. ‘ResetEra’..

클래게임즈, 전략게임 '문명전쟁' 글로벌 서비스

핫뉴스 | 2019-03-15 | 이다윗 기자 | 11038

모바일 전략 시뮬레이션 게임(Simulation, SLG) ‘문명전쟁’의 글로벌 도전이 시작된다. 얼마 전 개발사에서 퍼블리셔로 사업영역을 확장, 업계의 뜨거운 주목을 받은 클래게임즈(대표 정..

트라하, 리니지2M, BTS월드...2019년 기대작 출시 '점화'

핫뉴스 | 2019-03-15 | 이재덕 기자 | 11097

2019년 날이 풀리면서 신작들도 기기재를 켜고 있다. 1월 넥슨이 '스피릿위시'로 강렬하게 등장했지만 이내 고개를 숙였다. 하운드13의 헌드레드소울도 인기 1위까지 기록하며 비상한 관..


[기획]게임사 탑20 기상도 (13)-위메이드

핫뉴스 | 2019-03-14 | 최명진 기자 | 10989

◇위메이드 소개2000년 2월에 설립된 위메이드는 장수 IP인 미르의 전설로 국내뿐만 아닌 해외에도 이름을 알린 20년차 중견기업이다. 특히 여러 회사들이 우회상장을 시도한 것과 달리 ..

미리보는 '마스터탱커' 직업 순위는?..."역할분담이 중요한 게임"

핫뉴스 | 2019-03-13 | 이재덕 기자 | 11135

웹젠의 MMORPG '마스터탱커'가 출시됐다. 마스터탱커의 기반은 블리자드의 월드오브워크래프트(WOW)다. 따라서 그동안 웹젠이 선보인 뮤오리진의 시스템과는 많은 차이가 있다. 뮤오리..

넥슨, 탄탄한 신작 라인업으로 '불확실성' 의혹 털 것

핫뉴스 | 2019-03-12 | 이재덕 기자 | 11024

200만 사전등록 '크아비앤비M', MMORPG '트라하'에 기대​ 넥슨이 상반기 출시할 신작 모바일게임 10종을 공개했다. 매각을 앞둔 상황이서 어수선한 분위기일 텐데도 변함없이 '다양성'이..

렙업 빨라졌나? 달라진 '아인하사드'...유저 반응은?

핫뉴스 | 2019-03-11 | 이재덕 기자 | 11008

용옥 '비싸다' 의견에 '검토후 조정' 답변...실제 조정 여부는?​​리니지M의 렙업이 빨라진다. 89레벨에서 90레벨이 되는데 4년이 걸리지만 새로운 업데이트를 통해 9개월로 단축시킨다는..

[기획]게임사 탑20 기상도 (12)-네오위즈

핫뉴스 | 2019-03-10 | 최명진 기자 | 11017

◇ 네오위즈 소개2007년 창립한 네오위즈는 PC온라인 게임 유통사로 시작해 PC게임 포털인 피망을 운영하면서 이름을 알렸다. 이후 웹보드 규제 등의 이슈로 자체 개발의 비중을 늘려 가..


'이브'와 사랑에 빠진 펄어비스...행복할까?

핫뉴스 | 2019-03-08 | 이재덕 기자 | 11078

​'검은사막' 하나로 외롭게 십년 세월을 보낸 펄어비스가 새로운 짝을 찾았다. 세계적인 인기를 얻고 있는 이브온라인의 개발사 CCP게임즈다. 작년 9월 펄어비스는 2,500억 원에 CCP게임..

[핸즈온] '이오스나이츠' vs '검은사막 모바일'

핫뉴스 | 2019-03-06 | 이재덕 기자 | 11008

블록체인게임 '이오스나이츠'와 모바일게임 '검은사막M'. 도저히 연관성도 없고, 비교할 구석이 없는 이 두 게임의 비교라니....의아할 수도 있다. 두 게임을 비교하는 이유는 공교롭게..

다시 일본 게임 전성 시대. 일본 게임은 어떻게 부활했나?

핫뉴스 | 2019-03-04 | 이준혁 기자 | 11039

◇비디오 게임의 기틀을 만든 일본 게임 1970년대 후반, 스페이스 인베이더를 시작으로 한 일본의 비디오 게임은 전 세계를 휩쓸었다. 반면 1980년대 초반, 미국은 아타리 쇼크의 발..

|   11  |   12|   13|   14|   15|   16|   17|   18|   19|   20

[ 게임 집중 분석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