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신 커뮤니티

추천 커뮤니티

인기 커뮤니티

핫뉴스 취재기사 기대작 인기신작 업계소식 집중분석 커뮤니티
VR게임 | 웹게임 | 인디게임 | 포켓몬 | 탑10기사 | 시장분석
로그인 | 회원가입

홈 > 뉴스센터 > 취재기사

하위호환과 유저의 계정 싸움이 중요해질 차세대게임기

[ 등록일시 : 2019-05-20 19:16:55 ]


 

지금까지 게임 시장은 5-6년마다 한번씩 큰 변화가 있었다. 하드웨어의 성능이 좋아지기 때문인데, 현재 전 세계 게임 시장에 가장 큰 영향력을 발휘하는 제품 중 하나인 플레이스테이션 4가 6년차를 맞이했다. 지금까지 9600여만대를 돌파하여 1억대 판매를 눈 앞에 두고 있다. 올해 안에 1억대 판매는 무난할 것으로 보이며, 소니로서는 3번째 1억대를 판매한 게임기가 될 것이다. 그러한 와중에 후속 기종인 플레이스테이션 5와 마이크로소프트도 차세대 XBOX에 대한 소문들이 조금씩 나돌고 있다. 이제 다시금 새로운 세대가 다가오고 있는 것이다. 그럼 다음 세대 게임기들은 어떠한 부분이 달라질까?


일단 플레이스테이션 4는 과거의 이모션 엔진, CELL 등 소니에서 자체 개발한 CPU를 사용하지 않고, 기성품들을 사용했다. 그래서 플레이스테이션 4의 구조는 PC 기반에 가깝다. 이 방법은 새로운 CPU나 GPU를 개발하는 비용을 줄일 수 있다. 그래서 플레이스테이션 5도 이와 같은 방법을 사용할 것은 당연해 보인다.

 
 

현재까지 루머로 들리는 이야기로는 플레이스테이션 5는 AMD의 CPU를 사용할 예정이며 GPU 역시 AMD에서 개발 중인 NAVI의 커스텀 버전일 가능성이 높다고 한다. 또한 SSD도 일부가 탑재되는 것 같고, UHD 영상을 재생할 수 있는 블루레이 디스크가 탑재될 것도 당연한 것 같다. 하지만 가장 좋은 부분은 플레이스테이션 4와의 하위 호환성을 유지할 수 있다는 것이고, 이것은 어느 정도 기정사실로 보인다. 이는 전과 같은 AMD의 CPU, GPU를 사용한 덕분이다.
 

마이크로소프트의 차세대 XBOX 역시 크게 다르지 않은 것 같다. 루머에 의하면 역시 AMD의 ZEN 시리즈를 CPU로, GPU 역시 AMD의 기술을 이용할 가능성이 높다고 한다. 결국 비슷한 CPU와 GPU가 플레이스테이션 5와 차세대 XBOX에 사용될 수도 있는 것이다. 그렇다면 결국 차세대 게임기는 하드웨어의 성능 자체가 어느 한쪽이 가격 등을 고려하여 구세대 기술을 사용하지 않는다면 대동소이할 가능성 높아 보인다. 그러면 차세대 게임기는 유저의 편의성, 독점 소프트웨어, 그리고 하위 호환(특히 론칭 초기)이 중요할 것 같다.



 

차세대 플레이스테이션 5는 SSD를 통한 게임 로딩의 단축, 그리고 큰 변화를 가져올 사운드 정도가 공개되어 있다. 아무래도 게임의 용량이 커짐에 따라 하드디스크로 로딩하는데도 많은 시간이 걸리기 때문에 SSD의 사용은 충분히 예측할 수 있다. 다만 SSD는 가격이 높기 때문에 모든 게임을 풀 인스톨할 수는 없고, 유저가 가장 많이 플레이하는 게임만을 선택해서 인스톨 하는 등 선택적인 요소가 될 가능성이 높다. 이렇게 차세대 게임기는 게임기 자체의 성능보다는 가격, 유저 편의성, 독점 게임 등이 더욱 중요해질 것이다. 그리고 또 한가지, 어쩌면 가장 중요한 요소가 남아 있다. 바로 유저의 계정이다.



앞으로의 게임 산업은 하위 호환과 계정에 귀속된 게임의 숫자가 상당히 중요한 요소가 될 가능성이 많다. 이미 밸브의 스팀은 PC 게임에서는 절대적인 유통 강자가 됐는데, 이는 당연한 결과다. 20003년 가을부터 정식 서비스를 시작한 스팀은 1억명 이상이 사용하며 세계에서 가장 거대한 전자 소프트웨어 유통망 중 하나가 됐다. 초기에는 밸브의 카운터 스트라이크와 하프라이프 같은 자사의 인기 게임을 실행하고 판매했지만 점점 유저수가 많아지면서 하나의 거대한 플랫폼을 형성했다. 이제는 대형 게임 회사부터 인디 게임 회사, 무료 게임, 부분 유료 게임부터 일반 소프트웨어 등 다양한 디지털 소프트웨어를 유통하고 있다. 

 

그리고 스팀 하면 빼놓을 수 없는 것이 있다! 바로 엄청난 할인이다. 스팀에서는 시간이 조금 지난 게임을 50%, 90% 등의 엄청난 할인율로 할인했고, 유저들은 열광하며 할인 게임을 구매했다.ㅍ게임을 플레이하지 않더라도 엄청난 할인에 굴복하며 지갑을 연 것이다. 그래서 유저들의 리스트에는 나날이 많은 게임들이 쌓여갔다.

 
 

이러한 전자 소프트웨어 유통망은 여러 회사들마다 구축하게 됐다. EA나 UBI, 그리고 영화에서는 넷플릭스가, 게임기에서는 XBOX STORE, PS STORE 등이 대표적이다. 그리고 XBOX STORE나 PS STORE는 스팀에 못지 않게 특정한 기념일이면 많은 할인을 하며 유저들을 유혹한다. 그리고 이때를 놓치지 않고 많은 유저들은 미처 구매하지 못한 1~2년 지난 인기 게임을 구매한다. 이 기간을 잘 노려 게임을 구매하면 엄청난 인기 게임들을 아주 저렴하게 구매할 수 있어, 장기간 동안 게임 걱정 없이 즐길 수도 있다. 그래서 이러한 디지털 스토어의 세일을 잘만 활용하면 비디오 게임은 생각보다 큰 돈이 들지 않는 취미 생활이 될 수 있다.
 

아주 가끔은 발매된지 1년도 안된 게임, 심지어는 몇 개월도 안된 게임들이 할인을 하는 경우를 볼 수 있다. 이렇게 게임 가격을 인하하는 이유는 뭘까? 이제 게임 판매가 디스크에서 디지털 다운로드로 추세가 변하고 있고, 라이벌과의 싸움에서 우위를 점하기 위해서도 게임기 본체와 게임을 할인하기도 한다. 그리고 또 다른 이유는 유저들의 게임 라이브러리를 가득 채우기 위해서다. 유저의 라이브러리에 많은 게임이 가득 차면 어떻게 될까?

 

앞에서도 이야기했듯이 이제는 게임기들이 PC 기반으로 제작되고 있다. 이를 통해 하드웨어 개발비를 낮추고, 개발 환경도 편리하게 만들 수 있고, 또 과거 32비트 시절 게임기까지는 힘들었던 하위 호환도 가능하다. 그래서 마이크로소프트는 XBOX ONE에 과거 XBOX 360 게임은 물론이고, 초창기 XBOX 게임들도 하위 호환을 시키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이제 새로운 세대의 게임기가 발매되면 하위 호환은 필수 사항이 될 가능성이 높다. 그래서 디지털 스토어를 운영 중인 게임 플랫폼 회사들은 유저가 자신의 게임 라이브러리를 가득 채울 수 있도록 가격 할인을 한다.
 

이렇게 유저의 라이브러리를 가득 채우면 게임 플랫폼 회사들은 어떤 장점이 생길까? 일단 새로운 게임기를 발매한 후 유저의 이탈을 막을 수 있다. 유저들은 이미 자신의 라이브러리에 특정 게임기에서 구동되는 게임을 많이 채워놨기 때문에 다른 기종으로 이동하기가 쉽지 않다. 하위 호환이 점점 중요해지는 이유다. 그리고 향후 게임기들도 PC 기반이 될 가능성이 높아 스펙, 혹은 차별성이 점점 줄어들 가능성이 높다. 그래서 플랫폼 홀더들은 자신만의 오리지널 게임 확보, 그리고 하위 호환을 통해 유저들을 끌어들이려고 한다. 전 세대 게임들도 최신 기종에서는 하위 호환을 통해 해상도 업스케일링과 프레임 향상 등이 가능하기 때문이며, 이는 XBOX ONE 시리즈를 통해서 충분히 확인할 수 있었다.
 

유저들은 훨씬 향상된 성능으로 게임을 플레이할 수 있고, 게임기가 발매되면 항상 따라오는 소프트웨어의 부족 현상도 막을 수 있다. 유저들 입장에서는 한 세대 전 게임이라고 해도 해상도나 프레임, 광원 등이 더 좋아지면 과거 게임기에 비해 훨씬 좋아진 그래픽과 안정된 프레임으로 게임을 즐길 수 있다. 최근 XBOX ONE으로 업데이트된 닌자 가이덴 2가 좋은 예일 것이다. 이 게임을 플레이하기 위해 아마존 등을 통해 해외에서 구매하는 사람들이 생길 정도니까. 그래서 감히 다음 세대 게임기들은 하위호환과 유저의 계정 싸움이 굉장히 중요한 요소가 될 것이라고 예측해 본다. 구글의 게임기도 가세하기 때문에 기존 게임 회사들은 유저들이 다른 게임기로 이탈하지 못하도록 유저의 계정에 많은 게임을 채워야 하니까.

 

   이준혁 기자 | rainbow123@empal.com
0

   10  
  이준혁 기자
  591P
총 덧글수 ( 0개 )

중국, 외자판호 리스트 공개...한국게임은 언제쯤?

취재기사 | 2019-04-03 | 최명진 기자 | 626

약 13개월 만에 중국의 외국산 게임에 대한 판호 발급이 재개됐다. 하지만 한국게임은 아직 포함돼있지 않은 상태다.국가신문출판광전총국(이하 광전총국)은 4월 2일 총 30개의 외국산 ..

‘페이커’ 이상혁, 아시아에서 제일 유명한 프로게이머 등극

취재기사 | 2019-04-03 | 최명진 기자 | 365

리그 오브 레전드 프로게이머 '페이커' 이상혁 선수가 포브스의 영향력 있는 30인 명단에 올랐다.미국 경제지 포브스(Forbes)가 현지시간으로 1일 공개한 '2019년 아시아에서 영향력 있..

[기자수첩]웹툰과 게임의 잘못된 만남...원인은 ‘이것!’

취재기사 | 2019-04-03 | 최명진 기자 | 383

현대는 만화방이나 대여점에서 책장을 넘겨가며 보던 만화책의 시대와 모바일로 편하게 즐길 수 있는 웹툰이 공존하는 시대다. 매력적인 스토리와 캐릭터들로 무장한 웹툰 IP가 우후죽순..

매출은 상위권, 소통은 하위권! ‘십이지천M’유저‘답’답’

취재기사 | 2019-04-03 | 최명진 기자 | 671

엔토리가 서비스하는 모바일 MMORPG게임 '십이지천M'이 운영 미숙으로 유저들의 불만이 폭주하고 있다. 소통 부족이 이유다.먼저 게임을 다운로드 하는 것부터 유저들의 불만을 사고 있..

전설의 귀환!...‘제5의 종족’ 장재호 선수, WCG 워3 종목 출전

취재기사 | 2019-04-03 | 최명진 기자 | 394

2013년 폐지 이후 6년 만에 부활한 WCG(World Cyber Games)의 ‘워크래프트3(이하 워3)’ 종목에 ‘스피릿문’ 장재호 선수가 도전장을 내밀었다.WCG는 28일 ‘WCG 2019 시안’ 정식종목으로 ..


‘섬란카구라’의 아버지 타카기 켄이치로 퇴사...이유는 성적 표현규제 때문?

취재기사 | 2019-04-03 | 최명진 기자 | 389

섬란카구라 시리즈 개발자로 유저들에게 '폭유P'라는 애칭으로 불리는 타카기 켄이치로가 13년 근무한 주식회사 마벨러스(Marvelous)를 떠나 사이게임즈(Cygames)에서 둥지를 틀었다.타..

자율규제, 국산 게임에겐 ‘족쇄’, 외산 게임에겐 ‘있으나마나’

취재기사 | 2019-04-03 | 최명진 기자 | 684

국산게임에게만 가혹한 잣대가 되고 외산 게임들에게는 전혀 효력이 없는 자율규제가 인터넷상에서 논란이 되고 있다.한국게임정책자율기구가 지난 25일, 한국게임산업협회에서 시행하고..

마지막 N 엔씨소프트, 포괄임금제 폐지 ‘성숙한 근로 문화 만들겠다’

취재기사 | 2019-04-03 | 최명진 기자 | 295

게임업계의 포괄임금제 폐지가 이어지는 가운데 엔씨소프트도 포괄임금제를 폐지하기로 결정했다.엔씨소프트는 2일 포괄임금제를 2019년 10월에 폐지한다고 발표했다. 엔씨 관계자는 "20..

블리자드 이어 EA도 350명 인원감축 칼바람... CEO “힘든 결정이었다”

취재기사 | 2019-04-03 | 최명진 기자 | 329

800여명의 직원을 해고한 블리자드액티비전에 이어 일렉트로닉아츠(이하 EA)가 무려 350명의 직원을 정리해고한 것으로 알려졌다.EA 앤드류 윌슨 CEO는 26일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힘든..

펄어비스 ‘검은사막 모바일’ 중국 진출 초읽기...아시아 시장 석권하나?

취재기사 | 2019-04-03 | 최명진 기자 | 271

일본에 성공적으로 진출한 ‘검은사막 모바일’이 중국 진출에 신호탄을 쏘아 올렸다.펄어비스가 28일, 중국 유명 게임사와 ‘검은사막 모바일’의 중국 퍼블리싱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인터뷰]모아이게임즈 이찬 대표 “트라하, ‘수동’이 대접받는 게임”

취재기사 | 2019-04-02 | 최명진 기자 | 303

출시 전부터 사전예약자 300만을 돌파하면서 상반기 최고 기대작으로 꼽히는 넥슨의 모바일MMORPG 트라하가 특별한 자리를 마련했다.넥슨이 지난 15일, 경기도 판교에 위치한 넥슨 사옥..

[인터뷰] 인싸 삼국지 게임이 되기 위한 야심찬 출사표! ‘삼국지 인사이드’ 주혜정 실장, 오진영 팀장

취재기사 | 2019-04-02 | 최명진 기자 | 298

범람하는 모바일 삼국지 게임 중에서도 두각을 나타냈던 ‘삼국지 블랙라벨’의 퍼블리셔인 와이제이엠게임즈가 새로운 삼국지 게임 ‘삼국지 인사이드’를 선보인다.‘삼국지 인사이드’는 다..

당신도 히어로가 될 수 있다! 마블, 아이언맨VR 발표

취재기사 | 2019-03-28 | 최명진 기자 | 768

게이머가 직접 마블의 대표 히어로인 아이언맨이 될 수 있는 VR게임이 발표돼 마블 덕후들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마블은 현지 시각으로 3월 25일 공식 블로그를 통해 '마블 아이언맨 VR'..

물풍선만 있는게 아니다!...크레이지아케이드M 체험기

취재기사 | 2019-03-28 | 최명진 기자 | 645

18년 전, 전국을 들썩이게 했던 물풍선 싸움 크레이지아케이드가 모바일로 돌아왔다.넥슨이 21일 모바일 대전액션게임 ‘크레이지아케이드M(이하 크아M)’을 정식 출시했다. 2018 지스타에..

데스티니차일드, 스테어즈가 운영…일본 회사가 운영하는 데차의 미래는?

취재기사 | 2019-03-28 | 최명진 기자 | 722

라인게임즈가 26일, 특별 영상 ‘특종! 데스티니차일드의 미래에 대한 중대 발표!’라는 영상을 통해 ‘데스티니차일드’ 한국 서비스 운영을 라인게임즈 일본 법인인 스테어즈로 이관한다고..


게임 업계의 넷플릭스를 꿈꾸는 구글의 야심작 스타디아

취재기사 | 2019-03-26 | 이준혁 기자 | 387

네트웍 기술이 발전함에 따라 물리적 매체가 불필요한 시대가 되고 있다. 이미 음반 시장은 과거 LP, 카세트 테이프, CD에서 온라인 음원 시장으로 주도권이 넘어간지 오래고, 영..

어디서 봤더라? 손안에서 만나는 와우(WOW) ‘마스터탱커’

취재기사 | 2019-03-26 | 최명진 기자 | 726

웹젠이 11일 모바일 MMORPG '마스터탱커’의 한국 서비스를 시작했다. 마스터탱커는 이미 MT시리즈의 4번째 작품으로 중국 시장에서 왕자영요를 초월하는 인기를 누렸던 작품으로 유명하..

꼬리내린 게임위...비영리 게임물 등급분류 수수료 면제 결정

취재기사 | 2019-03-26 | 최명진 기자 | 346

비영리 목적의 창작 플래시게임을 규제하면서 여론의 뭇매를 맞은 게임물관리위원회(이하 게임위)가 드디어 꼬리를 내렸다.21일 게임위는 회의를 통해 결정된 사항인 청소년 등 게임개발..

  1|   2|   3|   4|   5|   6|   7|   8|   9|   10 

[ 게임 집중 분석 ]